오세훈 시장, 문 대통령 국무회의 참석 “현장 민심 전달 역할 할 것”
오세훈 시장, 문 대통령 국무회의 참석 “현장 민심 전달 역할 할 것”
  • 진혜민 기자
  • 승인 2021.04.13 10:06
  • 수정 2021-04-13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12일 오전 중구 태평로 서울시청에서 코로나19 관련 기자 브리핑을 하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오세훈 서울시장이 12일 오전 중구 태평로 서울시청에서 코로나19 관련 기자 브리핑을 하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오세훈 서울시장이 13일 문재인 대통령 주재로 열리는 국무회의에 처음으로 참석한다.

서울시에 따르면 오 시장은 이날 오전 화상으로 참여한다.

서울시장은 국무위원이 아니지만 발언권은 있다.

오 시장은 지난 12일 배재정 청와대 정무비서관을 통해 문 대통령이 보낸 난과 함께 취임 축하 인사를 전달받았다. 오 시장은 국무회의에서 만나기를 기대한다는 메시지에 “내일 국무회의에 참석해 영상으로나마 감사 인사를 전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국무회의 배석자 중 유일한 야당 소속으로의 역할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서울시 현안뿐 아니라 현장 민심과 야당의 입장을 전달하는 역할을 하는 데 대해서 미리 양해를 구한다는 말씀도 전해 달라”고 말했다.

오 시장은 이날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의 희생을 강요하는 규제 방역에서 벗어나 민생과 방역을 모두 지키는 ‘서울형 상생방역’을 추진하겠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해 이견을 제시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