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의 날엔 이런 영화 한 편 어때요
장애인의 날엔 이런 영화 한 편 어때요
  • 김규희 기자
  • 승인 2021.04.20 08:55
  • 수정 2021-04-20 0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OTT 뭐 볼까]
'가치봄 영화제' 수상작 5

4월20일은 장애인의 날이다. 2000년부터 사회복지 사단법인 한국농아인협회 주최로 시작된 ‘가치봄영화제’는 장애인을 소재로 한 영화를 활성화해 장애인들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심어주고 장애인들에게 영화를 누릴 기회를 제공한다. 장애인의 날을 맞아 넷플릭스, 왓챠, 네이버 시리즈온 등 OTT로 집에서 볼 수 있는 가치봄영화제 수상작들을 소개한다.

나는 보리 (2018) [네이버 시리즈온]

영화 '나는 보리' 스틸컷. ⓒ영화사 진진

감독: 김진유/ 출연: 김아송, 이린하 외

한국/ 드라마/110분/ 전체 관람가

영화 ‘나는 보리’는 청각장애인 가족을 둔 비장애인 소녀 ‘보리’(김아송) 이야기다. 초등학생이 된 보리는 말로 하는 대화가 점점 더 익숙해지고 수어로 소통하는 가족들 사이에서 외로움을 느끼게 된다. ‘나는 보리’는 감독의 자연스러운 연출과 따뜻한 시선, 티 없이 맑은 연기자들의 연기가 돋보이는 작품이란 평가를 받았다. 제20회 가치봄영화제에서 대상을 받았다.

영화 '나는 보리' 중 한 장면. ⓒ영화사 진진

기억의 전쟁 (2018) [네이버 시리즈온]

영화 '기억의 전쟁' 스틸컷. ⓒ(주)시네마달

감독: 이길보라/ 출연: 응우옌 티 탄, 응우옌 럽, 딘 껌 외

한국/ 다큐멘터리/79분/ 12세 관람가

영화 ‘기억의 전쟁’은 베트남전 당시 양민 학살을 자행한 한국군에 대한 아픈 기억을 담고 있는 작품이다. ‘딘 껌’은 농인으로서 수화로 베트남전쟁을 증언한다. 영화는 가족이 몰살당하고 살아남은 이들을 조명하는 동시에 베트남 참전 군인회의 학살에 대한 격렬한 부정도 담는다. ‘기억의 전쟁’은 공적 기억과 사적 기억의 간극을 보여주며 기억의 증언이 갖는 의미를 다시금 되새기게 한다는 평가를 받았다. 제20회 가치봄영화제에서 우수상을 받았다.

영화 '기억의 전쟁' 중 한 장면. ⓒ(주)시네마달

7번방의 선물 (2012) [넷플릭스]

영화 '7번방의 선물' 스틸컷. ⓒ(주)NEW

감독: 이환경/ 출연: 류승룡, 박신혜, 갈소원 외

한국/ 코미디/127분/ 15세 관람가

영화 ‘7번방의 선물’은 누명을 쓰고 교도소에 수감된 지적장애인 아빠 ‘용구’(류승룡)와 딸 ‘예승’(갈소원)의 사랑 이야기다. 무고한 사람이 살인범으로 몰려 수십년간 옥살이를 하고 출소 후에 누명을 벗게 된 실제 사건을 토대로 했다. ‘7번방의 선물’은 소수자라는 이유로 장애인의 의견을 받아들이지 않는 현실의 모습을 보여주면서 사회적 약자들의 설움을 대변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제20회 가치봄영화제 특별 초청작이다.

영화 '7번방의 선물' 중 한 장면. ⓒ(주)NEW

나의 특별한 형제 (2018) [왓챠]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 스틸컷. ⓒ(주)NEW

감독: 육상효/ 출연: 신하균, 이광수 외

한국/ 드라마/114분/ 12세 관람가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는 비상한 두뇌를 가진 지체장애인 ‘세하’(신하균)와 수영 실력이 뛰어난 지적장애인 ‘동구’(이광수)가 서로 챙기고 보듬으며 형제처럼 살아가는 이야기다. 십여 년을 한 몸처럼 살아온 한 지체장애인과 지적장애인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다. ‘나의 특별한 형제’는 특별한 환경 속에서도 서로를 아끼고 함께 살아가는 사람들을 통해 사회적 소수자를 향한 시선을 전환한 작품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제20회 가치봄영화제 한국영화부문 초청작이다.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 중 한 장면. ⓒ(주)NEW

파란 입이 달린 얼굴 (2015) [네이버 시리즈온]

영화 '파란 입이 달린 얼굴' 스틸컷. ⓒ영화배급협동조합 씨네소파

감독: 김수정/ 출연: 장리우, 진용욱 외

한국/ 드라마/111분/ 15세 관람가

영화 ‘파란 입이 달린 얼굴’은 병에 걸린 어머니와 장애인 오빠를 둔 ‘서영’(장리우)의 이야기다. 빈곤과 장애, 가족과 노동 등 수많은 사회 구조적 문제를 조명한다. 관객이 영화를 보면서 한숨을 쉬거나 소스라쳐 놀랄 수 있지만, 현실의 무게를 잘 담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제17회 가치봄영화제에서 대상을 받았다.

영화 '파란 입이 달린 얼굴' 중 한 장면. ⓒ영화배급협동조합 씨네소파
영화 '파란 입이 달린 얼굴' 중 한 장면. ⓒ가치봄영화제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