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적장애 여성 상대로 성범죄 BJ땡초 긴급체포
지적장애 여성 상대로 성범죄 BJ땡초 긴급체포
  • 김규희 수습기자
  • 승인 2021.01.07 11:56
  • 수정 2021-01-07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인방송 데려가 돈벌이로 사용" 폭로글 올라와
아프리카TV, 논란되자 뒤늦게 '영구정지'
6일 지적장애 여성 강제추행 혐의로 BJ땡초가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BJ 땡초 방송 캡처

지적장애 여성을 상대로 성범죄를 저지른 혐의로 BJ땡초가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아프리카TV는 BJ땡초에 영구 정지 처분을 내렸다. 

6일 경기남부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장애인 강제추행 등 혐의로 인터넷 방송 BJ땡초를 긴급체포해 조사중이다.

경찰 등에 따르면 BJ땡초는 올해 초 경기도 모처에서 인터넷방송을 진행하며 게스트로 나온 지적장애 여성 A씨를 강제로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긴급체포 당시 BJ땡초와 함께 있던 지적장애 여성 A씨를 분리한 뒤 관련 진술을 확보했다.

경찰 관계자는 “장애를 가진 여성을 상대로 한 성범죄인 만큼 엄정하게 수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 사건은 5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폭로 글이 올라오며 논란이 점화됐다.

글쓴이는 ‘BJ땡초 지적장애3급 데리고 벗방’이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지적장애를 돈벌이로 쓰는 악질 BJ의 만행을 공론화시키려 한다”고 했다. 벗방이란 온라인 개인방송 플랫폼에서 방송 도중 옷을 벗는 일종의 음란 방송을 뜻한다.

글쓴이는 “인지능력이 전혀 없는 사람을 데리고 다니면서 온종일 짜장면 한 그릇 사주고 자기 방송으로 유료 아이템을 받고, 리액션까지 시킨다”며 “그것도 모자라 로즈TV(인터넷 성인 방송)에 데려가 벗방을 시켰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지금도 해당 BJ는 당당하며 지적장애인을 돈벌이로 사용하는 걸 지적하는 시청자들을 우롱하고 있다”며 울분을 토했다.

BJ땡초는 논란이 불거지자 또다시 방송을 켜 “강제로 벗방을 한 적은 없다”며 A씨와 연인 사이라는 취지로 해명했다.

아프리카TV는 뒤늦게 BJ땡초 채널에 대해 ‘영구 정지’ 처분했다. 아프리카TV 측은 “미풍양속 위배”라며 “보편적인 사회 질서를 해치거나 도의적으로 허용되지 않는 행위”라고 정지 사유를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