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애 선수 2년 연속 중앙자살예방센터에 기부
신지애 선수 2년 연속 중앙자살예방센터에 기부
  • 진주원 여성신문 기자
  • 승인 2018.01.03 18:17
  • 수정 2018-01-03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7일 서울 중구 중앙자살예방센터에서 진행된 자살유가족 학비지원 사업 기부금 전달식에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김효진 본부장, 신지애 선수, 중앙자살예방센터 신은정 부센터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난 27일 서울 중구 중앙자살예방센터에서 진행된 자살유가족 학비지원 사업 기부금 전달식에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김효진 본부장, 신지애 선수, 중앙자살예방센터 신은정 부센터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프로골프선수 신지애(29, 스리본드)가 자살 유가족의 2018년도 학비지원 사업을 위해 최근 1000만원을 중앙자살예방센터에 기부했다.

중앙자살예방센터는 부모를 자살로 잃은 청소년들을 도와 추가적 위험에 노출되는 것을 막고 건강한 성장과 장래 꿈을 이어갈 수 있도록 지원하는 꿈자람사업을 하고 있다.

2017년 꿈자람사업은 프로골퍼 신지애 선수 등의 기부금으로 마련된 기금사업으로써 유가족 13가구를 선정해 지원했다. 지난 27일 진행된 기부금 전달식에서는 2017년 꿈자람 사업보고 및 꿈자람 지원대상자들의 수기를 나눴다.

2년 연속 자살유가족을 위해 기부를 하게 된 신지애는 “제 기부금으로 유가족분들께 포기하지 말라는 손길을 내밀 수 있었고, 이번 자리를 통해 그 손길이 잘 전달된 것을 느낄 수 있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