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라스베이거스에 울려 퍼진 “어메이징 K-뷰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 울려 퍼진 “어메이징 K-뷰티”
  • 이유진 여성신문 기자
  • 승인 2017.07.25 16:03
  • 수정 2017-07-25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BS 네일프로 컵’ 대회에서 각각 4개 부문, 3개 부문을 수상한 이세희 강사(왼쪽)와 박세미나 수강생 ⓒMBC아카데미뷰티스쿨
‘IBS 네일프로 컵’ 대회에서 각각 4개 부문, 3개 부문을 수상한 이세희 강사(왼쪽)와 박세미나 수강생 ⓒMBC아카데미뷰티스쿨

‘IBS 네일프로 컵’ 7개 종목 수상

“미국에서도 K-뷰티 인정”

네일 산업 더욱 확대 예상

체계적인 커리큘럼 선택이 중요

“어메이징 K-뷰티” 국제 네일 대회인 ‘네일프로 IBS 라스베이거스 2017’이 열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는 연신 “어메이징 코리아”를 외치는 함성이 쏟아졌다. 이번 대회 유일한 한국인 참가자였던 이세희 MBC아카데미뷰티스쿨 구월캠퍼스 강사(31)와 박세미나 수강생(35)이 총 7개 종목을 휩쓸었기 때문이다.

‘네일프로 IBS 라스베이거스 2017’은 매년 롱비치, 파사데나, 올랜도, 라스베이거스 등 미국 4개 도시 에서 개최되는 국제 네일 경연대회 최종 결선대회다. 대회 첫 참가자들이 경합을 벌이는 너비스(Novice) 부문과 이전 대회에서 1위를 수상한 사람만이 참여할 수 있는 베테랑(Veteran)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이번 대회 베테랑 부문에 참가한 MBC아카데미뷰티스쿨의 이세희 강사는 △3D 아트 1위 △익스트림스틸레토 디자인 1위 △ 쏙오브젤아트 3위 등 총 3개 종목에 이름을 올렸다. 이 강사는 “국내 네일 기술이 미국에서 인정 받았다는 생각에 기분이 더 좋았다”며 “한국에 대한 우호적 시선이 자연스럽게 한국의 화장품 브랜드, 한국의 화장법 등 K-뷰티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지는 것 같다. 심사위원들이 한국 브랜드의 네일제품에 큰 관심을 보였다”고 말했다.

너비스 부문에 참가해 △3D아트 1위 △익스트림스틸레토 디자인 1위 △스캅춰네일 디자인 1위 △살롱석세스 3위 등 총 4개 종목을 수상한 박세미나 수강생도 “이번에 한국은 아트와 기술 모두 탁월한 능력을 발휘해 대회 진행 시 심사위원들이 ‘You amazing’이라고 말할 정도였다”며 “앞으로 네일을 하는 친구들이 더욱 많아져 ‘네일’하면 ‘한국’이 가장 먼저 떠오를 정도로 한국의 네일 기술력이 전 세계로 뻗어 나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윤은미 MBC아카데미뷰티스쿨 구월캠퍼스 원장은 “아카데미에서는 앞으로도 국가자격증이나 국제대회, 대학진학, 취업, 창업 등 개인 진로에 따른 맞춤형 교육 과정을 매칭할 수 있도록 네일 입문부터 살롱아트, 마스터 등 심화 과정까지 다양하고 체계적인 교육 과정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