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귀열 슈페리어 회장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컴퍼니로 거듭나겠다”
김귀열 슈페리어 회장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컴퍼니로 거듭나겠다”
  • 이유진 여성신문 기자
  • 승인 2017.05.15 19:06
  • 수정 2017-05-16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패션기업 1세대 슈페리어 창립 50주년

김귀열 회장 “새로운 50년을 위해 준비할 것”

 

15일 서울 강남구 인터컨티넨탈 그랜드볼룸에서 슈페리어 창립 50주년 기념식이 열렸다. 김귀열 슈페리어 회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슈페리어
15일 서울 강남구 인터컨티넨탈 그랜드볼룸에서 슈페리어 창립 50주년 기념식이 열렸다. 김귀열 슈페리어 회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슈페리어

슈페리어(회장 김귀열)는 15일 서울 강남구 인터컨티넨탈 그랜드볼룸에서 창립 50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골프웨어 브랜드로서 50년간의 역사를 돌아보는 의미에서 진행된 이 날 행사에는 재계, 학계, 패션업계 인사를 비롯한 전국의 대리점주와 임직원 총 300여명이 참석했다. 

김귀열 슈페리어 회장은 “패션이라는 단어조차 생소했던 시절, 가진 것이라고는 오로지 가슴에 품은 열정 하나로 어느덧 창립 50주년을 맞이했다”며 “지난 50년간 항상 시장의 흐름을 먼저 읽고 상품에 반영하고자 노력했다. 그러한 노력을 바탕으로 우리 슈페리어 가족들의 땀과 노력이 더해져 지금의 슈페리어에 이를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김 회장은 “앞으로 슈페리어는 지난 50년을 기념하고 새로운 50년을 위해 준비할 것”이라며 “항상 열린 생각과 도전하는 마음으로 시장을 읽고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제시함으로써 시장을 이끌어 나가는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컴퍼니로 거듭날 것”이라고 다짐했다.

슈페리어는 1967년 동원 섬유를 창업해 현재 임페리얼, 프랑코페라로, 마틴싯봉 등 패션브랜드 10여개와 잡화·라이선스·금융·문화 예술 등 패션라이프 스타일 전반을 아우르는 기업으로 성장, 발전해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