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인비, 2015 MBN 여성스포츠대상 8월 MVP 수상
박인비, 2015 MBN 여성스포츠대상 8월 MVP 수상
  • 이세아 기자
  • 승인 2017.11.15 13:35
  • 수정 2017-11-15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프 여제’ 박인비(27·KB금융그룹)가 2015 MBN 여성스포츠대상 8월 MVP를 수상했다.

박인비는 지난달 영국 스코틀랜드의 트럼프 턴베리 리조트 에일사코스(파72·6410야드)에서 열린 2015 브리티시오픈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박인비는 US여자오픈(2008·2013년), 위민스 PGA 챔피언십(2013·2014·2015년), 크래프트 나비스코 챔피언십(2013년)과 브리티시오픈 우승까지 합쳐 7번째 커리어 그랜드슬램(4대 메이저대회 우승)을 달성했다. 아시아 선수로는 최초다.

박인비는 “그랜드 슬램은 골프를 시작하면서 항상 꿈꿨던 목표인데 이른 나이에 달성한 것 같아 홀가분하다”면서 “항상 지지해 주는 팬들의 응원이 큰 힘이 됐다”고 전했다.

이어 “꿈에 많이 다가갔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명예의 전당에 입성하는 것이 가장 큰 목표”라며 “에비앙 챔피언십까지 추가해 최초의 슈퍼 그랜드슬램에 도전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여성스포츠대상 심사위원인 김영채 회장은 “박인비 선수의 성과는 한국 골프는 물론 세계 골프의 큰 업적”이라면서 “최고의 위치이자 선구자로서 박인비 선수를 목표로 하는 많은 유망주들을 위해 더 많은 것을 이뤄줄 것이라고 믿는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2012년 제정된 MBN 여성 스포츠대상은 여성 스포츠의 활성화와 여성 스포츠인 발전을 격려하고자 마련됐다. 매월 한국 여성 스포츠를 빛낸 선수들을 월간 MVP로 선정, 이들을 대상으로 12월 연말 시상식에서 대상 등 7개 부문 수상자를 결정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