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서 한국인 여성 피살...올 들어 4번째
필리핀서 한국인 여성 피살...올 들어 4번째
  • 박규태 / 여성신문 기자
  • 승인 2018.02.19 14:56
  • 수정 2018-02-19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필리핀 마닐라에서 40대 한국인 여성이 피살됐다.

주 필리핀 한국대사관은 9일(현지시간) 오후 1시30분께 한국인 박 모(45ㆍ여)씨가 마닐라 케손시티의 한 커피숍에서 강도가 쏜 총에 맞아 사망했다고 10일 밝혔다.

박씨는 커피숍에 강도가 든 사실을 모른채 들어갔다가 변을 당했다.

당시 사건의 또다른 피해자는 경찰 조사에서 “강도가 박씨의 휴대폰을 빼앗으려 했고, 박씨가 저항하자 박씨에게 총을 쐈다”고 진술했다.

이에 따라 올해 들어 필리핀에서 살해된 한국인은 4명으로 늘어났다. 지난해에는 10명이 살해됐다.

경찰은 목격자의 진술 등을 토대로 범인의 몽타주를 작성해 범인 검거에 나섰다.

마닐라를 비롯해 필리핀 전지역이 최근 치안이 좋지 않아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는 게 현지 관계자의 조언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