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완구, 부동산 투기 등 청문회 가시밭길 예고
이완구, 부동산 투기 등 청문회 가시밭길 예고
  • 박규태 / 여성신문 기자
  • 승인 2018.02.19 13:43
  • 수정 2018-02-19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완구 국무총리 후보자가 10일 오전 인사청문회에 참석하기 위해 국회로 들어서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이완구 국무총리 후보자가 10일 오전 인사청문회에 참석하기 위해 국회로 들어서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이완구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가 10일부터 11일까지 양일간 실시된다.

국회 인사청문특별위원회는 10일 오전 10시 이 후보자의 업무수행 능력과 자질, 도덕성을 검증한다.

당초 이 후보자는 청문회를 무난히 통과할 것으로 예상됐다. 하지만 각종 의혹이 제기되면서 청문회 통과 여부가 불투명해졌다.

이 후보자에 대한 청문회 쟁점은 크게 5가지 정도다. 타워팰리스 매매 등 투기 의혹, 본인 및 차남 병역 의혹, 황제특강 의혹, 학위 논문 표절 의혹, 삼청교육대 핵심 역할 수행 의혹 등이다.

이 후보자가 청문회를 통과하지 못 한다면 박근혜 정부 들어 네 번째로 낙마하는 총리후보자가 된다.

이 후보자의 낙마는 박근혜 대통령 뿐 아니라 여권 전체에 상당한 부담으로 다가올 것으로 보인다. 청와대 인사 시스템 논란이 재점화되며, 박 대통령의 지지율을 끌어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여당인 새누리당에도 악영향을 미치게 된다.

이 후보자의 의혹에 대한 증인과 참고인 심문은 11일 오후로 예정됐다. 인사청문 경과보고서 채택 여부는 12일 결정된다. 보고서가 채택되지 않을 경우 장기 표류할 가능성도 제기되는 상황이다.

이 후보자는 청문회에 앞서 “청문회 준비를 열심히 했다. 청문회에서 모든걸 말씀드리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