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천 여행’으로 겨울철 힐링하세요”
“‘온천 여행’으로 겨울철 힐링하세요”
  • 이소영 / 여성신문 기자
  • 승인 2018.01.31 11:04
  • 수정 2018-01-31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따끈한 신선놀음 여기서
숨은 온천 여행 명소 5곳

추위를 이기는 방법 중 온천욕만한 것도 없다. 따뜻한 온천물에 몸을 담그고 언 몸을 녹이는 호사를 누릴 수 있다. 혈액순환과 피부미용 효과도 있다. 가족과 친구, 연인과 함께 따끈한 온천욕과 찜질을 즐길 수 있는 곳을 모아봤다. 

 

‘왕의 온천’… 수안보 온천 

서울에서 찾아가기 좋은 온천을 찾는다면 충북 충주에 위치한 ‘수안보 온천’을 추천한다. ‘왕의 온천’으로 불렸던 수안보는 조선 제1대 임금인 태조 이성계가 악성 피부염을 치료하기 위해 찾은 곳이다. 1일 채수량 4800톤 이상으로 국내에서 유일하게 온천수를 충주시에서 관리한다. 온천수는 지하 250m에서 용출된다. 칼슘, 나트륨, 불소, 마그네슘 등 인체에 이로운 각종 광물질이 함유돼 있다. 스파는 대온천탕, 노천탕과 물놀이장으로 나뉘어 있다. VIP, 가족실, 일반실, 콘도로 나뉜 객실도 있어 머물다 가는 데 부담이 없다. 관광지로는 월악산국립공원과 문경새재, 탄금대와 충주호 등이 있다. 문의 043-855-8400 

 

강알칼리 온천수… 온 가족 여행에 제격

경기 화성시 팔탄면에 위치한 ‘하피랜드’는 겨울철 지친 심신을 풀어주기에 안성맞춤인 종합 테마파크다. 총면적 3만9000㎡ 규모에 온천사우나, 워터파크, 찜질방, 참숯가마 등을 갖췄다. 물놀이는 계절에 관계없이 일년 내내 가능하다. ‘하피(HAPY)’는 ‘팔탄면 율암리의 행복한 지역(Happy Area in Paltan Yulam)’을 의미한다. 또 다른 의미로 이집트 신화에서 나오는 물의 신 ‘하피’를 뜻해 이집트를 테마로 꾸몄다. 하피랜드의 물은 지하 800m에서 끌어올린 천연 온천수로 매우 부드럽고 미끄럽다. 온천은 칼슘, 칼륨, 철 등 성분이 많아 신경통과 관절염, 부인병 등에 좋다. 하피랜드는 콘도나 대형 숙박시설이 없다. 대신 자체 내에 숙박이 가능한 24시간 찜질방을 갖추고 있다. 문의 1577-5752

붉은색으로 변하는 물… 약암 홍염천

강화도 길목 대명포구에 있는 약암 홍염천은 조선시대 강화도령이었던 철종이 이 물로 눈병을 치료한 뒤 ‘약암’이라는 이름을 하사받았다고 전해진다. 김포 약암홍염천의 물은 철분과 무기질이 많아 10분 정도 지나면 공기에 산화돼 붉은색으로 변한다. 지하 460m 깊이의 붉은 암반에서 용출된 물은 염분, 철분, 무기질을 다량 함유하고 있다. 피부병과 체질 개선, 혈액순환에 좋고 여성 냉병 치료에 효과가 있다고 한다. 문의 031-989-7000 

 

야외에서 즐기는 온천… 포천 신북온천 

야외에서 즐기는 온천은 상상만 해도 피로가 풀릴 것 같은 기분이 든다. 경기 포천에 위치한 신북리조트 스프링폴에서는 종현산을 바라보며 온천욕을 즐길 수 있다. 신북온천의 온천수는 지하 600m에서 용출되며, 알칼리성 온천수로 물이 미끄러워 피부에 닿는 감촉이 좋다. 보습 효과와 피부 진정 작용이 탁월한 것으로 유명하다. 수압을 이용해 전신 마사지가 가능한 바데풀 및 전통적 기법에 따라 설계된 불한증막은 필수 코스다. 문의 031-536-5025

 

야자수 정원 아래서 휴식… 쉐르빌 유황온천

경기 양평 개군면에 있는 쉐르빌유황온천은 쉐르빌호텔에서 운영하는 온천으로 야자수 정원으로 둘러싸여 있다. 유황온천의 주요 성분은 양이온인 나트륨, 칼륨, 칼슘, 마그네슘과 음이온 탄산수소, 염소, 탄산, 황산 등이 다량 함유된 알카리성 중탄산나트륨 온천수다. 천연 온천수가 지하 950m 지점에서 29°C의 온도로 하루 500톤씩 뿜어져 나온다. 유황온천은 전신 피로나 불면증, 고혈압, 신경통, 부인병, 성인병, 관절염 등에 좋으며 사고후유증 회복과 병후 회복에도 좋은 효과를 보이고 있다. 유황온천 외에도 고품질의 황토를 사용하고 있는 황토토굴찜질방, 습식 및 건식사우나, 히노키 스파사우나 등 다양한 시설이 갖춰져 있다. 문의 031-774-410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50 (3가 222번지) 골든브릿지빌딩 1층, 9층
  • 대표전화 : 02-318-93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준철
  • 제호 : (주)여성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4-81-03304
  • 대표이사 : 김효선
  • 발행·편집인 : 김효선
  • 여성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wome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