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여성신문
  • 승인 2005.05.12 16:29
  • 수정 2005-05-12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사무라이 픽션' 나가사미 지역 사무라이의 아들 헤이지로는 대대로 물려

지던 보검을 도둑맞자 동네 소꼽친구들과 이를 찾아 나선다. 떠돌이 무사 가자미

쓰리가 유력한 용의자. 그러나 기세만큼 무술실력이 뒷받침되지 않은 헤이지로는

제대로 싸워보지도 못하고 중상을 입는다. 나카노 히로유키 감독. 서울, 명보, 중

앙시네마 등 상영.



연극 '가족이야기' 서울임상심리연구소와 서울심리극연구회는 ‘가족이야기’

라는 주제로 심리극을 공연한다. 관객이 자유롭게 참여하여 한 주제에 관해 즉석

에서 하고 싶은 이야기들을 풀어간다. 5월 29일까지 열린극장. 매주 월요일 오후

2시, 저녁 7시30분. (02)592-1043



~15-3.jpg

무용 '드림 앤 비전 댄스 페스티벌' 창무예술원은 2000년 첫 행사로 '드림 앤

비전 댄스 페스티벌'을 마련한다. 2월 25일부터 3월 5일까지 포스트극장에서 열

릴 이 행사는 젊은 춤꾼들의 창작활동을 독려하고 국제무대로의 도약을 위해 마

련된 것. 25-26일 김윤수·김미선, 27-28일 정란·노정식·박시종, 3월 2-3일 김

향진·오오하시 메구미·김나영, 4-5일 김미영, 김은희, 김도이 등 출연.

(02)336-9210



음악회 '조동진 음악회' 예술의전당 토월극장에서 27일까지 가수 조동진씨가

라이브 공연을 마련한다. 수·금 7시30분, 토 4시·7시30분, 일 4시.

(02)3676-4565



비디오 '타임 투 리멤버' 상하이 비밀조직의 공산당 고위 지도자이자 혁명영웅

진. 그리고 그의 연인 주주. 이들은 공산당과 국민당의 내전에 휘말려 극적인 운

명에 처한다. 장국영 주연, 엽대응 감독. 18세 이상 이용가.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