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키즈' 최다빈, 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 6위
'김연아 키즈' 최다빈, 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 6위
  • 이가람 / 여성신문 기자
  • 승인 2014.03.17 10:24
  • 수정 2014-03-17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ialis coupon free   cialis trial coupon
cialis coupon free cialis trial coupon
ⓒ뉴시스·여성신문

'피겨 유망주' 최다빈(14·사진)이 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에서 6위에 오르며 지난 2006년 이 대회 우승을 차지한 '피겨 여제' 김연아 이후 최고 성적을 거뒀다.

최다빈은 17일(한국시간) 불가리아 소피아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프리 경기에서 기술점수(TES) 62.14점, 예술점수(PCS) 46.52점을 획득하며 108.66점을 받았다. 14일 치러진 쇼트 점수 53.69점을 더해 총점 162.35점으로 최종 6위에 올랐다.

쇼트프로그램에서 트리플 루프 점프에서 실수를 범하며 9위에 머물렀던 최다빈은 프리 경기에서는 7차례 트리플 점프에서 실수를 저지르지 않는 집중력을 보이며 3계단 상승한 6위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최다빈은 5살 때 김연아를 보고 피겨스케이팅을 시작한 '김연아 키즈'다. 지난해부터 캐나다에서 유학하며 기량이 급성장, 한국 피겨스케이팅에서 김연아의 계보를 이을 재목으로 점쳐지고 있다. 

한편, 함께 출전한 김나현(14)은 쇼트, 프리 점수 합계 144.21점으로 10위에 올랐다. 대회 우승은 쇼트와 프리스케이팅 총점 194.29점을 받은 러시아의 옐레나 라디오노바가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50 (3가 222번지) 골든브릿지빌딩 1층, 9층
  • 대표전화 : 02-318-93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준철
  • 제호 : (주)여성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4-81-03304
  • 대표이사 : 김효선
  • 발행·편집인 : 김효선
  • 여성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wome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