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력 있는 여성 연출가가 만드는 참신한 무대
실력 있는 여성 연출가가 만드는 참신한 무대
  • 김남희 / 여성신문 기자
  • 승인 2012.03.30 11:53
  • 수정 2012-03-30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8회 여성연출가전에 참여하는 6인의 연극 연출가들.gabapentin generic for what gabapentin generic for what gabapentin generic for what
제8회 여성연출가전에 참여하는 6인의 연극 연출가들.
gabapentin generic for what gabapentin generic for what gabapentin generic for what
올해로 8회를 맞은 ‘여성연출가전’이 올해는 ‘THE 궁’이라는 주제로 우리 곁을 찾아온다. ‘여성연출가’전은 그동안 참신한 이슈와 창조적인 연극 실험을 무기로 한 실력 있는 여성 연출가들을 발굴하는 연극계의 축제로 자리매김해 왔다.

특히 올해는 ‘THE 궁’이라는  주제로 여성과 정치에 관한 이슈를 녹여낼 계획이다. 그동안 꾸준히 참여해온 백순원, 오승수, 홍영은을 필두로 지난해부터 참가한 서미영, 유림과 새롭게 참가하게 된 김사빈 연출이 참여해 총 6개 팀의 공연이 선보인다.

홍영은 연출은 액션과 느와르 장르에 도전해 ‘검투사_용감해져, 제발!’(4월 4~11일, 극단 홍차)을 선보인다. 50년 뒤의 미래를 배경으로 로봇에게 노동력을 착취당하다 갱촌으로 숨어든 인간들이 검투 경기에 매달리면서 드러나는 폭력과 분노에 대한 메시지를 던진다.

유림 연출은 고전 맥베스를 패러디한 ‘위뷔왕’(4월 14~22일, 극단 봄이눈뜰때)을 공연한다. 갤러리를 연상시키는 무대에서 펼쳐지는 신랄한 풍자와 상징이 가득한 공연이다.

오승수 연출은 격변기인 후한 말의 고종을 주인공으로 한 팩션(faction)을 선보인다. ‘붉은 달’(4월 25일~5월 2일, 연극집단 옆집누나)은 궁녀 애랑과 고종의 한국적이면서도 애절한 러브스토리가 매력적이다. 영상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국악 현악 3중주의 라이브 연주를 더해 풍성한 공연을 만들 예정이다.

백순원 연출의 ‘개놈_프로젝트’(5월 5~13일)는 기괴하고 색다른 느낌의 컬트다. 핵융합장치가 있던 연구소에서 폭발이 일어나고 10년 후 임상실험 아르바이트를 위해 연구실을 방문한 연극배우 애리를 둘러싸고 벌어지는 황당무계하고 독특한 일들이 줄거리다. 

서미영 연출의 ‘자수궁’(5월 16~23일, 케이뮤지컬컴퍼니)은 세조의 부인이자 사육신 박팽년의 누이인 근빈박씨를 주인공으로 한 퓨전 사극이다. 진중한 사극에 현대를 배경으로 한 극중극을 접목하고, 바이올린, 대금 등을 활용한 음악과 한국무용까지 섞은 퓨전 음악극이다.

김사빈 연출의 ‘헤어스튜디오 궁’(5월 26일~6월 3일, 극단 라나앤레오)은 때로는 삶의 쉼터가 되고, 욕망의 배출구가 되며, 사회적 계급과 의견이 충돌하는 공간이 되는 동네 미장원을 배경으로 한다. 미디어아트 퍼포먼스와 미디어 투사 관람이 동시에 이루어지는 독특한 융복합 장르다.

‘여성연출가전’은 4월 4일~6월 3일 서울 동숭동 대학로 스타시티 1관에서 열린다. 전석 2만원. 문의 02-741-6235

gabapentin generic for what gabapentin generic for what gabapentin generic for wha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50 (3가 222번지) 골든브릿지빌딩 1층, 9층
  • 대표전화 : 02-318-93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준철
  • 제호 : (주)여성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4-81-03304
  • 대표이사 : 김효선
  • 발행·편집인 : 김효선
  • 여성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wome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