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부형 찌질이 직장인 많아
아부형 찌질이 직장인 많아
  • 김혜진 기자
  • 승인 2010.11.25 14:33
  • 수정 2010-11-25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나라 직장인 중에는 아부형 찌질이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남녀 직장인 87.4%가 ‘회사에 찌질이가 있다’(700명 대상 설문조사)고 답했다고 밝혔다. 찌질이 유형으로는 상사에게 잘 보이려는 ‘아부형’이 38.4%로 가장 많았고, ▲얌체같이 자신만 아는 ‘눈치형’(37.6%) ▲부하 직원에게 막대 하는 ‘막말형’(32.8%) ▲책임을 회피하는 ‘오리발형’(30.7%) ▲밥 한번 안사는 ‘쫌생이형’(29.1%) ▲성과 없이 월급만 받아가는 ‘철밥통 형’(22.7%) ▲늘 자신 없는 태도를 보이는 ‘소심형’(14.1%) ▲지저분한 옷차림과 용모의 ‘찌든때 형’(6.7%) 순으로 나타났다. 그 외에도 ▲말과 행동이 다른 ‘이중인격 형’ ▲자기자랑만 하는 ‘나잘난 형’ ▲포인트카드 적립 혼자 다 챙기는 ‘싹쓸이 형’ ▲팀원 사이에서 이간질 시키는 ‘박쥐 형’ 등이었다. 찌질한 동료 대처법으로는 ‘형식적으로 대한다’는 응답이 54.4%로 가장 많았으며, ▲한귀로 듣고 한귀로 흘려버린다(45.8%) ▲말수를 줄인다(25.0%) ▲웃지 않는다(17.0%) ▲충고해준다(7.7%) ▲평소와 똑같이 행동한다(7.4%) ▲불쌍해서 보듬어 준다(6.5%) 순이었다. 한편 본인 스스로 찌질해 보일 때가 언제냐는 질문에는 ‘돈 앞에서 약해질 때’가 39.2%, ▲상사 앞에게 굽신거릴 때(37.9%) ▲사람들 얘기에 끼지 못할 때(30.9%) ▲혼자 밥 먹을 때(15.8%)로 나타났다.

sumatriptan patch sumatriptan patch sumatriptan patc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50 (3가 222번지) 골든브릿지빌딩 1층, 9층
  • 대표전화 : 02-318-93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준철
  • 제호 : (주)여성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4-81-03304
  • 대표이사 : 김효선
  • 발행·편집인 : 김효선
  • 여성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wome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