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들에게도 ‘친정’이 있어요!"
"우리들에게도 ‘친정’이 있어요!"
  • 투아티스 / 멜린다 명예기자(필리핀), 이천시 ㈔다문화가정협회
  • 승인 2009.08.28 11:07
  • 수정 2009-08-28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 동부봉사관·토야봉사회 ‘다문화 가족 친정어머니’ 행사

 

sumatriptan 100 mg sumatriptan 100 mg sumatriptan 100 mgdosage for cialis diabetes in males cialis prescription dosage
sumatriptan 100 mg sumatriptan 100 mg sumatriptan 100 mg
dosage for cialis diabetes in males cialis prescription dosage
지난 8월 13일 이천 대한적십자사 경기지사 동부봉사관(관장 허혜숙)과 이천토야봉사회(회장 김말자)에서 다문화 가정 주부들의 ‘다문화 가족 친정어머니’ 8월 정기모임이 열렸다.

지난 4월 결연식을 시작으로 베트남, 캄보디아, 필리핀에서 시집 온 다문화 가정주부 30여 명과 대한적십자사 봉사자들이 일대일 결연을 맺어 딸과 친정어머니로서 만남이 매달 정기적으로 이뤄지고 있다.

‘다문화 가족 친정어머니’ 모임은 매달 정기모임을 통해 다문화 가정주부들이 문화적 차이를 극복하고 한국 생활에 잘 정착할 수 있도록 돕는 프로그램. 장 담그기, 전통예절 교육, 김치 담그기 등 실생활에 필요한 다양한 프로그램들로 진행되어 다문화 가정 주부들로부터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정기 모임에서는 말복을 맞아 여름 보양식, 닭백숙과 김치겉절이를 함께 만들어 먹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다문화 가족 친정어머니’ 프로그램에 참여한 아나린씨는 “필리핀에 있는 친정엄마가 보고 싶고 많은 얘기도 나누고 싶은데 쉽게 만날 수 없어 참 많이 힘들었다. 그런데 내가 살고 있는 이천에 친정엄마가 생겨 나만을 응원해주는 지지자를 만나게 되어 마음도 많이 편안해지고 한국 생활에 빨리 적응할 수 있게 됐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다문화 가족 친정어머니’ 프로그램은 내년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9월에는 도자기 만들기 체험을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50 (3가 222번지) 골든브릿지빌딩 1층, 9층
  • 대표전화 : 02-318-93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준철
  • 제호 : (주)여성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4-81-03304
  • 대표이사 : 김효선
  • 발행·편집인 : 김효선
  • 여성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wome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