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자 이 경 씨
사회자 이 경 씨
  • 주혜림 / 여성신문 기자
  • 승인 2008.03.28 11:19
  • 수정 2008-03-28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운대에서 만나요"

 

abortion pill abortion pill abortion pill
abortion pill abortion pill abortion pill
“올해도 부산 여성건강마라톤과 함께 하게 돼 기쁩니다. 지난해보다 더 부드럽고 활기찬 진행 솜씨로 성공적인 대회 개최에 한몫 하겠습니다.”

전문MC 이경씨가 4월6일 부산 수영만 요트경기장 일대에서 열리는 ‘제2회 두리하나 여성건강마라톤’의 사회자로 나선다. 지난해 1회 대회에 이어 2년째 같은 무대에 서게 된 이씨는 여성마라톤에 누구보다 큰 애착을 가지고 있다.

“이번 대회에는 준비과정부터 참여했습니다. 처음 기획안이 나올 때부터 회의에 참석해 2부 행사로 열리는 ‘바다사랑 노래자랑’ 아이디어를 냈지요. 초등학생 마라톤 부문 ‘꿈나무 달리기’의 명칭도 제 머릿속에서 나왔답니다.”

자신이 진행을 맡은 여성마라톤이 보다 큰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진행 전반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게 됐다는 그는 역시 프로답다.

현재 K리그 울산현대 홈경기 아나운서로 활동할 만큼 스포츠에 관심이 많은 그는 마라톤 대회에 있어서도 풍부한 진행 경험을 자랑한다. 벚꽃 마라톤 대회를 비롯해 10여개가 넘는 대회에서 MC로 활약했다. 이런 그가 꼽는 여성건강마라톤의 매력은 “모든 참가자에 대한 세심한 배려”다.

“많은 대회를 진행해봤지만 여성건강마라톤처럼 디테일한 대회는 없다고 봅니다. 대회기록과 지역홍보에 열중하는 다른 대회들이 ‘블록버스터 영화’라면, 가족적이고 개개인의 개성이 존중되는 여성건강마라톤은 속이 꽉찬 ‘단편영화’라고나 할까요?”

그는 특히 “다문화가정을 초청하거나 어린이 에어바운스 놀이터에 아이들 전문 보호인력 30여명을 배치하는 것과 같은 세심한 배려가 여성건강마라톤이 가지는 가장 큰 차별성”이라며, 앞으로도 3회, 4회 나날이 발전하기를 기대했다. 이어 이번 대회에 참가하는 시민들에게 당부의 메시지를 전했다.

“봄기운이 완연한 4월, 부산 해운대에서 여러분을 뵙게 되어 영광입니다. 기록에 치우쳐 너무 무리하지 마시고, 가족과 함께 소풍간다는 가벼운 마음으로 오세요.”

1986년 기독교방송(CBS) ‘꿈과 음악 사이’라는 프로그램 진행자로 데뷔한 그는 KBS 고교생 대상 청춘 프로그램 ‘비바! 청춘’, 울산 MBC 어린이 축제 프로그램 ‘꿈나무 월드컵’ 등을 맡아온 전문 MC다. 지금은 매주 화요일 2시 전파를 타는 울산MBC 라디오 프로그램 ‘신나는 노래세상’의 진행자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cialis coupon cialis coupon cialis coupon
what is the generic for bystolic bystolic coupon 201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50 (3가 222번지) 골든브릿지빌딩 1층, 9층
  • 대표전화 : 02-318-93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준철
  • 제호 : (주)여성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4-81-03304
  • 대표이사 : 김효선
  • 발행·편집인 : 김효선
  • 여성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wome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