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음 뉴타운 마지막 미개발 5구역에 808세대 조성
길음 뉴타운 마지막 미개발 5구역에 808세대 조성
  • 유영혁 기자
  • 승인 2022.12.07 09:53
  • 수정 2022-12-07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재정비위원회 심의...노량진 2구역에 29층 주상복합
길음재정비촉진지구 길음5구역 위치도 ⓒ서울시
길음재정비촉진지구 길음5구역 위치도 ⓒ서울시

길음뉴타운의 마지막 미개발지인 5구역에 아파트 808가구가 조성된다.  노량진 2구역에는 415가구 규모의 주상복합 단지가 들어선다.

서울시는 지난 6일 제9차 도시재정비위원회에서 성북구 정릉동 175번지 일대 '길음5재정비촉진구역 재정비촉진계획 변경(안)'을 조건부 가결했다고 7일 밝혔다. 동작구 노량진동 312-75번지 일대 '노량진2재정비촉진구역 재정비촉진계획 변경(안)'도 조건부 가결됐다.

길음5구역에는 당초 계획된 571세대보다 237세대 늘어난 808세대의 공동주택이 공급된다. 이중 148세대는 공공주택으로 분양세대와 차별없는 혼합배치로 조성된다.

구역 내에는 다양한 문화복지 서비스를 위해 여성새로일하기센터여성새로일하기센터(약 485㎡), 공공형 실내놀이터(약 485㎡), 여성플라자, 커뮤니티공간 등이 만들어진다. 정릉로변에 위치한 정릉치안센터도 구역 내로 이전 설치된다.

노량진재정비촉진지구 노량진2구역 위치도 ⓒ서울시
노량진재정비촉진지구 노량진2구역 위치도 ⓒ서울시

노량진 2구역에는 3개동에 지하 4층, 지상 29층 규모의 주상복합 건축물이 들어선다. 지하1층~지상 2층에는 상업시설, 업무시설, 커뮤니티 시설과 공동주택 415세대가 함께 조성된다. 장기전세주택 114세대도 포함된다.

장승배기역 가까운 곳에 공공공간(공개공지, 커뮤니티 광장 등)을 두어 시민의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가로 활성화를 추진하기로 했다.

유창수 서울시 주택정책실장은 "이번 변경 결정으로 주택공급 뿐만 아니라 주거여건 개선, 사회복지시설 건립으로 지역 주민의 문화 복지를 증진 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