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 9단, 여성 최초 국제바둑대회 결승 진출
최정 9단, 여성 최초 국제바둑대회 결승 진출
  • 김민주 기자
  • 승인 2022.11.04 17:43
  • 수정 2022-11-06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정 9단 (제공=한국기원) ⓒ뉴시스·여성신문
최정 9단 (제공=한국기원) ⓒ뉴시스·여성신문

한국의 여성 바둑기사 최정 9단이 세계 최초로 세계바둑대회 결승에 진출하는 대기록을 세웠다.

최정 9단은 4일 한국기원에서 온라인으로 열린 2022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준결승에서 한국랭킹 2위 변상일 9단을 상대로 169수만에 흑 불계승을 거뒀다.

세계 프로바둑 역사상 여성 기사가 여자대회가 아닌 메이저 세계대회에서 결승에 진출한 것은 최정 9단이 처음이다.

최정 9단은 대국후 방송 인터뷰에서 “아직 현실감이 없는데 이제서야 손이 떨리고 잘 안 믿긴다”며 “결승에 올라온 것 자체로 영광이고 큰 기록이고 감사한 일이지만 결승에서도 후회없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결승전 상대는 5일 펼쳐지는 신진서 9단 대 김명훈 9단과의 준결승에서 결정된다.

삼성화재해상보험이 후원하고 중앙일보가 주최하는 2022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의 우승상금은 3억원, 준우승상금은 1억원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