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국가보훈대상자 확대 지원 시작
송파구, 국가보훈대상자 확대 지원 시작
  • 고은성 기자
  • 승인 2022.11.02 20:42
  • 수정 2022-11-02 2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부터 보훈수당 월 10만원
6.25참전유공자 위문금 신설
지난 7월 서강석 송파구청장이 ‘송파구 보훈가족 감사 위안행사’에 참여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송파구청
지난 7월 서강석 송파구청장이 ‘송파구 보훈가족 감사 위안행사’에 참여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송파구청

서울 송파구(구청장 서강석)는 나라를 위해 헌신한 국가유공자와 유족의 명예 선양 및 자긍심 고취를 위해 지난 10월부터 ‘국가보훈대상자에 대한 확대 지원’을 시작하고, 국가유공자의 복지증진에 본격 나선다고 2일 밝혔다.

‘국가보훈대상자 확대 지원’은 취임 후 서강석 송파구청장의 첫 번째 결재 사항으로 국가와 사회공동체를 위해 헌신하고 희생하신 분들에 대한 예우와 배려를 행정의 최우선에 두겠다는 민선 8기 구정의 기본철학과 의지를 담고 있다.

구는 지난 9월 「서울특별시 송파구 국가보훈대상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일부 개정하고, 추가경정예산 7억 1천 여 만 원을 편성했다. 이에 ▲보훈(예우)수당을 월 10만원으로 인상을 추진하고, ▲6‧25 참전유공자 위문금 지급 제도를 신설했다.

▲보훈(예우)수당은 송파구에 거주하는 국가보훈대상자에게 송파구가 지급하는 수당으로 월 5만원에서 10만원으로 증액하여, 지난 10월부터 지급을 시작했다. 단, 올해까지는 서울시 참전명예수당, 생활보조수당, 보훈예우수당 등 서울시 보훈 관련 수당 지급대상자는 제외된다. 그러나, 이번 조례 개정을 통해 내년 1월부터는 시 보훈수당 지급대상자에게도 구 보훈수당과 함께 중복지급이 허용될 예정이다.

▲6‧25 참전유공자 위문금은 고령의 6‧25 참전 유공자의 노고에 보답하고자 신설한 제도다. 매년 6월 25일 기준 구에 주민등록을 두고 1년 이상 계속 거주하는 6‧25 참전유공자에게 연 1회 30만 원을 지급한다.

서강석 송파구청장은 “이번 보훈 수당 등 확대 지원을 통해 국가보훈대상자분들의 자긍심을 고취시킬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국가와 사회공동체를 위해 헌신하신 분들께 깊은 존경과 감사의 마음으로 그에 합당한 예산과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는 보훈 정책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서강석 송파구청장 ⓒ송파구청
서강석 송파구청장 ⓒ송파구청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