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중생 납치 시도한 40대 남성... 폰에서 나온 불법 촬영물로 두번만에 구속
여중생 납치 시도한 40대 남성... 폰에서 나온 불법 촬영물로 두번만에 구속
  • 유영혁 기자
  • 승인 2022.10.19 13:42
  • 수정 2022-10-19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여성신문
ⓒ뉴시스·여성신문

같은 아파트 단지에 사는 10대 여중생을 흉기로 위협하고 엘리베이터에서 납치하려던 40대 남성이 영장이 기각된 뒤 추가 증거가 드러나 구속 기소됐다.

의정부지검 고양지청은 추행약취미수, 특수협박, 성폭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 촬영·반포 등), (카메라 등 이용 촬영물 소지 등), 아동·청소년 성보호법 위반(성착취물 소지 등) 혐의로 A씨(42)를 구속기소 했다고 19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7일 고양시의 한 아파트에서 엘리베이터에 타려던 B양(15)을 따라가 흉기로 협박하며 옥상으로 강제로 데려가려다가 미수에 그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를 검거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의정부지법 고양지원은 “재범과 도주 우려가 없다”며 지난달 9일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수사 과정에서 A씨의  휴대전화에서 불법 촬영물이 다수 발견되는 등 추가 범죄가 드러났다.

불법 촬영물에는 A씨가 올해 3∼6월 여학생들의 하반신을 14차례에 걸쳐 직접 촬영한 영상도 있었다.

A씨는 2019년 12월부터 올해 9월까지 여성의 치마 밑 등을 찍은 불법 촬영물 36개를 소지하고, 올해 4∼9월에는 아동·청소년 성착취물도 3개나 소지하고 있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A씨가 범행 직전 불법 촬영을 하기 위해 자신이 직접 제작한 촬영 도구 등을 들고 범행 대상을 물색한 사실도 확인됐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