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정원도시 축제 연다... ‘제1회 그린페스티벌’
양천구, 정원도시 축제 연다... ‘제1회 그린페스티벌’
  • 고은성 기자
  • 승인 2022.10.11 14:12
  • 수정 2022-10-12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14~15일 연의공원 일대
양천구 그린페스티벌 홍보 포스터 ⓒ양천구청
양천구 그린페스티벌 홍보 포스터 ⓒ양천구청

서울 양천구(구청장 이기재)는 10월 14일과 15일 양일간 생태공원, 체육공원, 둘레길 등 그린인프라가 형성된 연의공원 일대를 무대로 ‘제1회 양천그린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구는 ‘양천그린페스티벌’ 개최를 위해 자원봉사자인 ‘공원의 친구들’의 참여 하에 올봄부터 연의공원 일대에 채움정원, 허브정원, 키친가든 등 2,195㎡ 규모의 테마정원 6곳을 조성했다. ‘가을을 그린 공원의 친구들’을 주제로 숲 체험, 공원, 텃밭, 공연 등이 결합된 정원축제는 구민과 함께 즐기는 첫 번째 그린콘텐츠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이번 축제는 도시녹지공간을 확보해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있는 대표적인 공원녹지 사례인 ‘독일연방정원박람회(BUGA)’에서 영감을 받아 기획됐다. 구는 이번 정원축제를 시작으로 관내 140여 개 공원(도시공원 107개, 근린공원 20개, 소공원 11개, 안양천 등)을 적극 활용해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행사 첫날에는 ‘eco-space 연의’ 야외무대에서 학생 참여 위주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주요 코너로는 ▲명상과 시음을 통해 긴장완화를 도모하는 ‘연의다도 체험’ ▲연의공원 수벽에 상시 전시할 ‘스톤아트체험’ ▲공원 내 낙엽으로 에코백을 만드는 ‘가을 숲 기록’이 준비돼 있다. 이어 저녁 6시에는 미루나무 무대에서 돗자리를 펼쳐 영화(상영작 : 리틀포레스트)를 관람하는 ‘연의시네마’가 가을밤을 화려하게 장식할 예정이다.

둘째날에는 행사장 곳곳에서 ▲지양산둘레길 ‘숲 해설과 함께 둘레길 리본달기’ ▲연의공원 ‘숲 해설과 함께 나무이름달기’ ▲공원의 친구들과 함께 테마정원 해설을 들으며 연의공원 일대를 돌아보는 ‘릴레이도슨트’를 비롯한 다양한 체험부스, 플리마켓이 운영된다. 아울러 어린이를 위한 ‘놀이마당’과 ‘지역예술가 공연’ 등 가족과 함께 자연과 문화가 어우러진 특별한 축제를 즐길 수 있을 것이다.

이기재 양천구청장은 “구민과 함께 소통하고 가꿔갈 ‘양천그린페스티벌’은 무궁무진한 ‘양천’만의 색다른 정원도시문화를 창출할 수 있다는 점에서 독보적인 축제로 자리 잡을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매력적인 지역 녹지공간과 연계한 참신한 정원문화 콘텐츠를 지속해서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기재 양천구청장 ⓒ양천구청
이기재 양천구청장 ⓒ양천구청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