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 파리바게뜨, 동반위 ‘최우수 등급’ 획득
SPC 파리바게뜨, 동반위 ‘최우수 등급’ 획득
  • 권묘정 기자
  • 승인 2022.09.23 09:59
  • 수정 2022-09-23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반성장위원회 ‘2021년도 동반성장지수 평가’
가맹점과의 상생활동과 ESG 경영으로 높은 평가

 

SPC의 베이커리 브랜드 파리바게뜨가 지난 21일 동반성장위원회가 발표한 ‘2021년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2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다. ⓒ파리바게뜨
SPC의 베이커리 브랜드 파리바게뜨가 지난 21일 동반성장위원회가 발표한 ‘2021년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2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다. ⓒ파리바게뜨

SPC의 베이커리 브랜드 파리바게뜨는 지난 21일 동반성장위원회가 발표한 ‘2021년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2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동반성장지수는 대‧중‧소기업 간 동반성장을 촉진하기 위해 대기업의 동반성장 수준을 평가한 지표다. 동반성장위원회 평가와 공정거래위원회 공정거래협약 이행 평가를 합산해 산정한다

파리바게뜨는 가맹점과의 상생 활동 및 다양한 협력사, 지역사회 지원 등 적극적인 ESG 경영 활동을 펼쳐 높은 평가를 받았다. 허영인 회장의 ‘상생과 나눔’ 경영 철학을 적극 실천한 성과다.

파리바게뜨는 매년 가맹점에 제조 기사 용역비 지원, 가맹점주 자녀 및 아르바이트생 장학금, 마케팅 비용 등으로 약 2000억원 규모의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 2009년부터 자율 분쟁 조정 시스템 ‘상생위원회’를 운영하고 있다.

2021년에는 ‘장기점포 상생협약 선포식’을 통해 10년 이상 운영 점포의 안정적인 재계약을 허용하는 등 가맹점과의 상생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 밖에도 파리바게뜨는 ‘동반성장위원회 혁신 파트너십 사업’을 토해 협력사 경쟁력 강화를 위한 컨설팅 및 설비를 지원하고 ‘ESG 행복상생 프로젝트’를 통해 지역 농가와 협력을 진행하고 있다.

SPC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프랜차이즈 ESG 경영의 일환으로 가맹점주와 협력사, 지역사회 등 다양한 관계에서 좋은 파트너십을 유지하지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동반성장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꾸준히 고민하며 상생경영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