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공연’ 한 달 앞둔 부산시, 불공정 숙박요금 신고센터 개설
‘BTS 공연’ 한 달 앞둔 부산시, 불공정 숙박요금 신고센터 개설
  • 진혜민 기자
  • 승인 2022.09.15 11:21
  • 수정 2022-09-15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보대사로 위촉된 BTS(방탄소년단) RM이 7월 19일 서울 용산 하이브에서 소감을 말하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보대사로 위촉된 BTS(방탄소년단) RM이 7월 19일 서울 용산 하이브에서 소감을 말하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오는 10월 15일 BTS의 부산 공연을 앞두고 부산시가 숙박비 과다요금 등의 불공정 숙박을 단속한다.

15일 시는 BTS 공연이 개최되는 10월 15일까지 한 달간 불공정 숙박요금 신고센터를 시 누리집에 운영한다고 밝혔다.

콘서트 개최 전후 숙박시설에서 게시된 요금과 다르거나 과도한 숙박 요금을 요구 받았을 경우 부산시 누리집의 숙박요금신고센터 전담창구를 통해 해당 업소를 신고할 수 있다. 신고에 대한 답변은 소관부서를 통해 7일 이내 받을 수 있다.

신고내용에 따라 현장 확인이 필요한 경우 시·구·군 합동점검반을 구성해 현장점검을 실시한다. 게시한 숙박 요금과 다른 요금을 받은 것이 확인될 경우에는 경고 또는 개선명령, 2차 적발 시에는 영업정지 등 강력히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시는 밝혔다. 시는 효과적인 현장점검을 위해 신고 시 신고자 연락처, 업체 명, 불공정 숙박요금 내용 등의 증빙자료를 필수적으로 입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형준 시장은 “이번 온라인 숙박요금신고센터 개설을 통해 불공정한 숙박 거래 사례를 예방하고 위반사항에 대해서는 강력히 대응하는 한편, 숙박외식업계의 자정 노력을 응원하고 시도 가능한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콘서트 성공 개최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기원 콘서트 BTS ‘옛 투 컴 인 부산(Yet to Come in BUSAN)’은 10월 15일 부산 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열릴 예정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