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대통령 지지율 27%... 6주 연속 20%대
윤석열 대통령 지지율 27%... 6주 연속 20%대
  • 신준철 기자
  • 승인 2022.09.02 12:27
  • 수정 2022-09-02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기 대통령 이재명 27% 1위... 한동훈 9% 2위
윤석열 대통령이 2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윤석열 대통령이 2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윤석열 대통령의 직무수행 긍정 평가가 27%를 기록하며, 6주 연속 20%대에 머물렀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일 나왔다.

한국갤럽이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1일까지 전국 만 18세 이상 1000명을 대상으로 자체 조사를 진행한 결과, 윤 대통령이 직무 수행을 '잘 하고 있다'는 응답은 27%, '잘못하고 있다'는 응답은 63%로 각각 집계됐다. 갤럽조사 기준 긍정평가가 6주째 20%대 후반을 기록하고 있다. '어느 쪽도 아니다'는 2%, '모름·응답 거절'은 8%였다.

정당 지지도에서 국민의힘 지지율은 지난주보다 1%p 오른 36%로 나타났다. 민주당은 전주보다 2%포인트 떨어진 34%를 기록했다. 지지하는 정당 없는 무당층 25%, 정의당 5%다. 연령별로 보면 60대 이상에서는 국민의힘, 40대에서는 민주당 지지도가 50% 내외다. 20대의 절반가량은 무당층이다.

‘장래 대통령감으로 누구를 선호하느냐’는 설문에는 이재명 민주당 대표가 27%를 기록해 1위를 차지했다. 이어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9%, 오세훈 서울시장과 홍준표 대구시장,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이 각각 4%였고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는 3%를 기록했다.

자세한 여론조사 내용은 한국갤럽이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누리집을 참고하면 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