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지도자급 한인 여성 한자리에…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 대회 열려
전 세계 지도자급 한인 여성 한자리에…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 대회 열려
  • 진혜민 기자
  • 승인 2022.08.23 14:23
  • 수정 2022-08-23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25일 제21회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KOWIN) 개최
디지털 전환시대, 전 세계 한인 여성의 역할과 역량 강화 방안 논의
2019년 8월 27일 충청북도 청주 그랜드플라자호텔에서 열린 제19회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KOWIN : Korean Women's International Network) 대회. ⓒ여성가족부
2019년 8월 27일 충청북도 청주 그랜드플라자호텔에서 열린 제19회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KOWIN : Korean Women's International Network) 대회. ⓒ여성가족부

전 세계 지도자급 한인여성의 교류 성과를 공유하고, 디지털 전환시대를 맞이해 미래 발전방안을 고민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여성가족부는 오는 24일부터 25일까지 이틀간 ‘디지털 전환시대, 세계 한인여성의 힘으로 열어갑니다’를 주제로 제21회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KOWIN: Korean Women’s International Network) 대회를 온라인으로 연다.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 대회는 2001년 여성부 출범과 함께 시작했다. 20여 년 동안 62개국 3,400명의 국외참가자를 포함해 총 9,600여 명의 국내외 지도자급 여성들이 참가해 온 한인여성 교류의 장이다.

올해 대회는 여성가족부와 충청남도 및 예산군이 공동개최한다.

국내외 참가자들은 기조강연, 세계여성지도자 토론회(이하 ‘글로벌 여성리더 포럼’), 활동 분야별 토론(이하 ‘네트워킹’)을 통해 디지털 전환시대에 한인여성들의 역할 정립과 역량강화 방안을 모색한다.

기조강연(24일 오전)에서는 3년 연속 ‘세계 상위 1% 연구자’로 선정된 나노 독성학 분야 권위자 박은정 경희대학교 동서의학대학원 교수가 경력단절여성으로서 늦은 나이에 과학기술분야에 도전해 성과를 이루기까지의 과정과 경험을 소개한다. 또 디지털 시대에 세상을 보는 새로운 관점을 함양토록 도울 예정이다.

글로벌 여성리더 포럼(24일 오후)은 경제·문화·과학 등 3개 분과로 나누어 각 분야에서 한인여성의 역할을 살펴보고, 해당 분야 전문가로 초청된 좌장과 토론자(패널)가 심층적이고 다각적인 의견을 나눈다.

1분과(세션)는 디지털 기술 발전에 따라 변화하는 여성 일자리 환경을 분석하고 한인여성의 경제적 역량 강화 방안을 모색한다. 김종숙 한국여성정책연구원 선임연구위원 등이 발표자로 참여한다.

2분과(세션)는 문화공공외교 주체로서의 한인여성의 역할과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문화적 영향력(소프트파워) 확대 방안을 논의한다. 글로벌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플랫폼이 국내 문화산업에 미치는 영향과 전망을 분석한 유건식 한국방송공사(KBS)공영미디어 연구소장 등이 함께한다.

3분과(세션)는 디지털 전환 시대 도전 과제 발굴과 대응 전략 수립, 과학·기술 분야 한인여성 관계망(네트워크) 강화 방안을 논의한다. 디지털정부·전자정부 분야 전문가인 오강탁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디지털정부 본부장이 논의를 이끌어갈 예정이다.

한인 여성들 간 활동 분야별 네트워킹(25일 오전)에서는 경제·경영, 문화·예술, 과학·기술 등 같은 분야에서 활약하는 한인여성들이 자유롭게 소통하고 교류하며 협력을 통한 분야별 리더십 강화 방안을 모색한다.

여가부는 국내외 한인여성의 교류협력 강화와 대한민국의 국가 위상을 높이는 데 기여한 개인 및 단체에 총 10점(개인 8명, 단체 2곳)의 여성가족부장관 표창을 수여한다.

한인여성 최초로 ‘세계 여성과학자의 날’을 기념해 캐나다 정부가 소개하는 ‘여성 과학자’로 선정된 현화신 캐나다 지역본부 오타와지회 고문과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문제해결을 위한 서명·모금·바자회 수익금 기부 활동을 전개하고 차세대 한인여성 금융 역량 강화에 기여한 변금희 홍콩 지역본부 부회장이 표창을 받는다.

(재)세계한민족여성재단 이사장을 역임하며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KOWIN, 이하 ‘코윈’)의 성장과 발전에 기여한 최금란 전 세계한민족여성재단 이사장을 비롯해 코윈 미국 지역본부 시카고 지회와 코윈 중국 지역본부도 표창을 받는다.

김현숙 장관은 “이번 대회가 코로나 19 이후 빨라진 디지털 대전환 시대에 새롭게 요구되는 한인여성 지도자(리더)들의 역할과 역량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며 “한인 여성들이 디지털 전환 시대에 적응하는 것을 넘어서 세계 곳곳에서 주도적으로 변화를 이끌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