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파리·넘은들공원 ‘여름 특별 문화 프로그램’ 운영
양천구, 파리·넘은들공원 ‘여름 특별 문화 프로그램’ 운영
  • 고은성 기자
  • 승인 2022.08.22 14:46
  • 수정 2022-08-22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리공원, 24~26일 프랑스 문화체험의 장 열려
넘은들공원, 27일 아빠와 함께하는 목공체험 등
파리공원 여름 특별 프로그램 홍보 포스터 ⓒ양천구청
파리공원 여름 특별 프로그램 홍보 포스터 ⓒ양천구청

서울 양천구(구청장 이기재)는 온가족이 함께 가까운 공원에서 색다른 추억을 쌓을 수 있도록 오는 24일부터 27일까지 4일간 파리공원과 넘은들공원 2곳에서 ‘여름 특별 문화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먼저 8월 24일부터 26일까지 파리공원 커뮤니티센터 살롱드파리에서는 ‘봉주르 파리공원’을 주제로 3일간 프랑스 문화와 정서를 느낄 수 있는 각종 체험활동, 영화 상영, 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상시 코너로는 보드게임, 여행사진 전시, 드립커피 체험이 운영되며, 와인잔 거치대 제작 목공체험과 프랑스 향수 제조 체험, 와인으로 배우는 프랑스어 교실 등 이색적인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아울러 프랑스의 문화를 담아낸 영화인 ‘에펠’, ‘부르고뉴, 와인에서 찾은 인생’이 상영되며, 아코디언 악기인 반도네온(Bandoneon) 연주 공연도 예정돼 있어 이국적인 정취를 한껏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영화와 공연 시작 전 달콤한 와인 한잔을 제공해 늦여름 분위기 있는 문화의 밤을 선사할 계획이다.

넘은들공원 여름 특별 프로그램 홍보 포스터 ⓒ양천구청
넘은들공원 여름 특별 프로그램 홍보 포스터 ⓒ양천구청

숲속 산장처럼 아늑한 책쉼터로 많은 구민에게 사랑을 받고 있는 넘은들공원에서도 오는 27일 여름을 추억할 다채로운 특별 프로그램이 열린다. 책쉼터 내부와 야외체험장을 무대로 ▲비즈공예 ▲아빠와 함께하는 목공체험 ▲여름향기 디퓨저 만들기 ▲빙하 속 공룡을 구해라 등의 체험 프로그램이 꾸려질 예정이다. 또한, 넘은들공원을 여름영화관으로 조성해 아이들이 좋아하는 애니메이션과 가족영화를 상영한다.

파리공원과 넘은들공원에서 진행될 여름 특별 문화 프로그램 참여를 희망하는 구민은 네이버 카페 ‘넘은들공원 책쉼터’와 파리공원 커뮤니티센터 ‘살롱드파리’에 접속해 사전 예약하면 된다.

이기재 양천구청장은 “이번 ‘여름 특별 문화 프로그램’을 통해 자연과 문화가 어우러진 가까운 도심공원에서 가족과 함께 소중한 추억을 쌓고, 녹지공간의 소중함을 느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기재 양천구청장 ⓒ양천구청
이기재 양천구청장 ⓒ양천구청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