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성범죄 대응 국제 공조하자" 허은아 의원, OECD 사무총장에 서한
"디지털 성범죄 대응 국제 공조하자" 허은아 의원, OECD 사무총장에 서한
  • 이하나 기자
  • 승인 2022.08.19 18:10
  • 수정 2022-08-22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은아 의원, OECD와 디지털 성범죄 대응 국제 공조 추진
마티아스 콜먼 OECD 사무총장에게 서한 보내
허은아 국민의힘 의원
허은아 국민의힘 의원

국민의힘 허은아 의원은 19일 마티아스 콜먼 OECD 사무총장에게 디지털 성범죄 예방과 피해자 보호를 위한 국제적 공조 강화를 요청하는 내용의 서한을 보냈다고 밝혔다.

허 의원은 지난해 5월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N번방 국제협력 강화법’을 대표발의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해외 사업자 및 당국과 협력하여 디지털 성범죄물과 불법 유해정보 유통 방지에 적극 나서게 하는 등 디지털 성범죄 피해자의 일상 회복 지원을 위한 정책을 추진해왔다.

최근 라트비아에서 열린 OECD 국제회의에 국회 대표단 단장으로 참석하기도 했다. 허 의원은 디지털 성범죄 대응을 위한 국제적 공조의 필요성을 강조했고, 독일과 리투아니아 등 OECD 회원국 국회의원들의 많은 공감과 지지를 얻었다.

허 의원은 “피해가 광범위한 디지털 범죄의 특성상 몇몇 나라의 노력만으로는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어렵다”며 “국내에서 방송통신심의위원회 국제협력단을 출범시킨 데 이어, 향후 디지털 성범죄 대응 국제 공조의 구심점이 되겠다”고 밝혔다.

한편,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위원장 명의의 서신을 통해 “디지털성범죄 피해의 실질적인 구제와 예방을 위해서는 국경을 초월한 협력과 공조가 필수적이라는데 허은아 의원님과 인식을 같이 한다”며 “디지털성범죄 근절을 위한 의원님의 노력에 지지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국회사무처 국제국에 따르면 허 의원의 서한은 8월말에 OECD 본부에 도착할 예정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