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윤 대통령 이원석 지명에 “허수아비 검찰총장”
민주, 윤 대통령 이원석 지명에 “허수아비 검찰총장”
  • 신준철 기자
  • 승인 2022.08.18 21:00
  • 수정 2022-08-18 2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원석 검찰총장 후보자가 18일 오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이원석 검찰총장 후보자가 18일 오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더불어민주당이 18일 윤석열 대통령이 검찰총장 후보자로 지명한 이원석 대검찰청 차장검사에 대해 “‘허수아비 검찰총장’이 될 수밖에 없다”고 비판했다.

오영환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국회 소통관 기자회견장에서 “이원석 후보자는 ‘윤석열 사단의 브레인’이라는 평가를 받는 인물”이라며 “정부 주요요직을 온통 윤석열 사단의 특수통 검사들로 채우려는 것 같다”고 밝혔다.

오 원내대변인은 “이 후보자는 한동훈 장관과도 연수원 동기로 친분이 두터워서 윤석열 대통령과 한동훈 법무부장관의 의중을 가장 잘 따라줄 적임자로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이어 “이원석 후보자는 사법농단 수사기밀을 유출해 재판에 영향을 끼쳤다”며 “윤석열 대통령과 한동훈 소통령만 바라보는 검찰총장이 국민을 위한 검찰을 만들 수 없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원석 후보자에 대해서 국민의 눈높이에서 엄정하고 철저한 검증을 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강조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