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정부 코로나19 대응 잘 한다' 29%... 역대 최저
'대통령·정부 코로나19 대응 잘 한다' 29%... 역대 최저
  • 유영혁 기자
  • 승인 2022.08.03 15:07
  • 수정 2022-08-03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10만285명을 기록한 27일 오전 서울 송파구 송파구보건소선별진료소에 검사 대상자들의 대기줄이 이어지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서울 송파구 송파구보건소선별진료소에 검사 대상자들의 대기줄이 이어지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대통령과 정부가 코로나19에 잘 대응하고 있다고 생각하는 여론이 역대 최저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여론조사기관 한국리서치가 전국 성인 1000명을 대상으로 2주마다 조사해 공개하는 ‘코로나19 정기 인식조사’ 결과 최근 조사에서 ‘대통령과 정부가 대응을 잘 하고 있다’는 응답은 29%로 지난 조사보다 12%포인트 떨어졌다.

이는 한국리서치가 2020년 2월부터 같은 조사를 해온 이래 가장 낮은 것이다.

코로나19가 막 유행하기 시작한 2020년 2월 42%, ‘델타’ 변이 유행이 거셌던 2021년 12월 41%보다도 10%포인트 이상 낮다.

윤석열 정부 출범 직후인 지난 5월20~23일 조사에서 ‘대응을 잘 하고 있다’는 응답은 63%였다.

6월 조사에서는 64%로 역대 최고(2021년 6월17~21일 64%) 수준으로 올랐지만 7월부터 크게 낮아졌다.

1~4일 53%, 15~18일 41%에서 이번 조사인 29일~8월1일 29%까지 떨어졌다. 

‘대응을 못하고 있다’는 응답은 같은 기간 33%→49%→62%로 뛰었다.

최근 조사에서 ‘코로나19 국내 확산 상황이 심각하다’는 응답은 62%였다. 

‘코로나19에 감염될 가능성이 높다’는 인식은 28%로 나타났다.

코로나19 정기 인식조사’ 최근(7월29일~8월1일) 조사 결과. ⓒ한국리서치
코로나19 정기 인식조사’ 최근(7월29일~8월1일) 조사 결과. ⓒ한국리서치

원숭이두창 관련 조사에서도 ‘대통령과 정부가 원숭이두창 발생상황에 대응을 잘 하고 있다’는 응답은 25%로, 직전 조사 기간인 지난 7월1~4일에 비해 19%포인트 급감했다. 

‘못 하고 있다’는 응답은 12%포인트 증가해 40%였다.

‘원숭이두창 국내 발생 상황이 얼마나 심각하다고 생각하느냐’고 물었을 때 ‘심각하지 않다’는 응답은 같은 조사 기간에 71%, 68%로 여전히 우세하면서 큰 변동이 없었다. ‘감염 가능성이 낮다’는 응답은 89%, 90%였다.

한국리서치 정기조사는 휴대전화 문자메시지와 e메일을 통해 URL(조사 링크)을 발송하는 웹조사로 실시된다.  이번 조사는 지난 7월29일~8월1일 실시됐다. 95% 신뢰수준에 각 조사별 최대허용 표집오차는 ±3.1%포인트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