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단법인 선·올, ‘메타버스 내 젠더폭력’ 주제 토론회 개최
사단법인 선·올, ‘메타버스 내 젠더폭력’ 주제 토론회 개최
  • 김민주 기자
  • 승인 2022.07.07 10:19
  • 수정 2022-07-07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단법인 선(이사장 강금실), 사단법인 올(이사장 전효숙)이 14일 오후 4시 ‘웹 3.0 에서의 기본권과 윤리 – 메타버스에서의 젠더폭력’을 주제로 온라인에서 토론회를 진행한다. ⓒ사단법인 선
사단법인 선(이사장 강금실), 사단법인 올(이사장 전효숙)이 14일 오후 4시 ‘웹 3.0 에서의 기본권과 윤리 – 메타버스에서의 젠더폭력’을 주제로 온라인에서 토론회를 진행한다. ⓒ사단법인 선

사단법인 선(이사장 강금실)과 사단법인 올(이사장 전효숙)이 14일 오후 4시 ‘웹 3.0 에서의 기본권과 윤리 – 메타버스에서의 젠더폭력’을 주제로 온라인에서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이제 막 상용화되고 있는 메타버스에서 발생하게 될 각종 범죄행위와 윤리적 문제를 예방하고 대처하기 위한 자리다.

이근옥 법무법인 (유)원 변호사와 김정화 검사가 각각 ‘메타버스에서의 젠더폭력 개요’와 ‘메타버스에서의 젠더폭력 양상 및 형사처벌의 문제점’을 주제로 발제를 맡는다. 토론자로는 △권주리 십대여성인권센터사무국장 △박선영 뉴베이스 대표가 나서 각각 ‘메타버스 플랫폼 내 디지털성폭력 모니터링 현황’ ‘메타버스 내 아바타 구현 기술의 발전 및 전망’을 주제로 토론한다.

참가를 원하는 경우 사단법인 선 홈페이지(www.thesun.or.kr)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문의 사항은 02-3109-2144 혹은 jhkim@onelawpartners.com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