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서초금연코칭단 36명 위촉
서초구, 서초금연코칭단 36명 위촉
  • 고은성 기자
  • 승인 2022.05.31 14:43
  • 수정 2022-05-31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내 30~50대 여성으로 구성
금연 홍보와 계도 활동, 사유지 흡연 민원 해결
ⓒ서초구청
서초금연코칭단 ⓒ서초구청

서울 서초구는 지난 26일 올해 활동할 서초금연코칭단 36명을 위촉했다고 30일 밝혔다.

단원은 지역내 30~50대 여성으로, 각 행정동별 2인 1조로 구성했다. 이 날 위촉식에는 위촉장을 수여뿐 아니라, 활동방법 등의 교육도 함께 이루어졌다.

서초금연코칭단은 2019년 지역내 모든 초·중·고등학교 통학로가 금연구역으로 지정되면서 창단되었다. 금연에 대한 홍보와 계도 활동을 하며, 실제 단속이 어려운 사유지 내 흡연민원을 해결하는 역할도 한다.

특히 주택지와 상가·빌딩이 혼합된 이면도로의 경우 간접 흡연으로 인한 어려움을 호소하는 주민이 많기에, 금연코칭단을 통해 주민간 마찰을 최소화하고 궁극적으로는 흡연자들이 금연을 계획할 수 있도록 안내한다.

이러한 노력에 힘입어, 서초구 금연시도율은 2019년 32.7%에서, 2020년 37.0%, 2021년에는 42.3%로 연도별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구는 강남대로 일대를 ‘금연거리’로 조성하고, 동작대로‧방배천 복개도로 및 서초역 인근 마제스타시티 주변을 ‘블록형 금연구역’으로 만드는 등 금연 구역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또, 흡연 단속자들이 단속한 즉시 현장에서 QR코드를 통해 금연교육을 신청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이를 통해 금연교육 신청률을 8.8%에서 25.7%로 크게 높였다.

우선옥 보건소장은 “서초금연코칭단과 함께, 흡연자분들이 보다 쉽게 금연을 결심할 수 있도록 보다 다양한 정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