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여의도 16분' 신림선 28일 개통
'서울대→여의도 16분' 신림선 28일 개통
  • 유영혁 기자
  • 승인 2022.05.24 11:33
  • 수정 2022-05-24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구간 무인 운전...국내 최초 열차제어시스템 적용
ⓒ국토교통부
도시철도 신림선 노선도ⓒ국토교통부

서울 영등포구 샛강과 관악산을 연결하는 신림선이 오는 28일 개통된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24일 영등포구 샛강역과 관악구 관악산역을 연결하는 도시철도 신림선이 28일 개통된다고 밝혔다.

신림선은 지하철 9호선 샛강역과 1호선 대방역, 7호선 보라매역, 2호선 신림역을 거쳐 관악산역을 연결하는 노선이다. 총연장 7.76㎞, 11개 역이 있으며 2017년 3월 착공한 지 5년3개월 만에 개통된다.

관악구에서 영등포구까지 이동하려면 지하철과 버스 환승을 통해 약 50분이 걸리지만, 신림선 관악산역과 샛강역을 이용하면 약 16분으로 단축된다. 

1·2·7·9호선 등 4개 노선으로 환승할 수 있어 해당 지역 주민들이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을 전망이다.

출·퇴근 시간은 3.5분, 평시는 4~10분 간격으로 운행한다. 운행시간은 오전 5시부터 자정까지다. 

개통식은 오는 27일 열리며 다음날인 28일 오전 5시30분부터 정식 운행을 시작한다.

국토부에 따르면 신림선에는 국토교통과학기술 연구개발을 통해 개발된 국산 기술이 다수 적용됐다. '한국형 표준 고무차륜 경전철(K-AGT)'이 쓰였고, 국내 최초로 '한국형 열차제어시스템(KTCS-M·도시철도용)'이 적용됐다. 이 기술을 통해 신림선은 모든 구간 무인운전으로 운행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