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공항, 국제선 운항 2년여 만에 재개
제주공항, 국제선 운항 2년여 만에 재개
  • 유영혁 기자
  • 승인 2022.05.18 16:02
  • 수정 2022-05-18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방콕-제주행 전세기 외국인 직항 입국
제주공항 ⓒ뉴시스·여성신문
제주공항 ⓒ뉴시스·여성신문

코로나19로 중단된 제주국제공항 국제선 운항이 재개된다. 

18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다음달 2일부터 제주공항 국제선 재취항이 시작된다. 

제주공항 국제선 도착은 코로나19로 무사증입국 특례 일시정지 시행(2020년 2월 4일) 및 인천국제공항 검역 일원화에 따른 입국제한 조치가 내려진 지난 2020년 4월 6일 이후 2년 2개월만이다.

제주항공이 다음달 2일부터 방콕을 오가는 189석 규모의 전세기를 운영한다. 2일 제주에서 방콕으로 간 항공기가 다음 날인 3일 제주로 돌아온다. 

실질적인 외국인의 직항 입국은 3일이 처음이다. 

싱가포르와 정기 운항도 개시된다. 다음달 15일부터 싱가포르 국적 스쿠트항공이 제주공항과 창이국제공항을 정기 운항할 예정이다. 236석 규모의 직항 노선으로 수요일과 금요일, 일요일 등 주 3회 운항한다.

방콕과 싱가포르는 입국 제한 조건이 없다. 

우리나라는 입국 시 음성확인서를 지참해야 하고 사흘 내 PCR 검사를 받도록 하고 있다. 내국인이 제주에서 직항 노선을 이용, 방콕 및 싱가포르로 출국 시 별도 제한이 없지만, 다시 입국 할 때는 PCR 검사를 받아야 한다.

제주도는 싱가포르 창이공항이 아시아 대표 환승 공항임을 고려할 때 동남아는 물론 호주 및 유럽에서의 방문 길이 열린다는 점에서 제주 국제관광 활성에 큰 역할을 기대하고 있다. 또 도민들이 해외여행 시 인천공항을 경유하는 번거로움도 줄어들 것으로 전망했다.

제주지역 해외 관광객은 2002년 무사증 입국 허용 이후 지속적으로 늘면서 2016년 360만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후 ‘사드’(고고도 미사일 방어체제) 사태로 인한 중국인 관광객 감소에도 코로나19 전까지 매년 100만명 이상을 유지해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