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유소 경유 가격, 14년 만에 휘발유 추월
주유소 경유 가격, 14년 만에 휘발유 추월
  • 유영혁 기자
  • 승인 2022.05.11 14:57
  • 수정 2022-05-11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여성신문
ⓒ뉴시스·여성신문

전국 주유소에서 판매되는 경유의 평균 가격이 14년 만에 휘발유 가격을 넘어섰다. 

11일 한국석유공사가 운영하는 유가정보 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이날 오후 전국 주유소의 경유 평균 가격은 전날보다 ℓ당 5.19원 오른 1946.65원을 기록했다. 

휘발유 평균 가격은 전날보다 ℓ당 2.9원 오른 1945.88원을 기록했다.

경유 평균 가격이 0.77원 비쌌다.

국내 경유 가격이 휘발유 가격을 넘어선 것은 2008년 6월 이후 약 14년 만이다.

경기도는 휘발유 가격이 1948원, 경유가격이 1949원으로 경유 가격이 1원 높았다. 서울은 경유가격이 2003원, 휘발유 가격이 2004원으로 휘발유 가격이 1원 비쌌다.

경유 가격 급등세는 ▷유럽을 중심으로 한 세계적인 경유 재고 부족 사태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사태로 촉발된 석유제품 수급난 영향 등에 따른 결과다. 유럽은 전체 경유 수입의 60%가량을 러시아에 의존하는데 우크라이나 사태 이후 러시아산 석유제품에 대한 제재가 이어지면서 경유 수급에 차질을 빚고 있다.

최근 정부의 유류세 인하 조치도 경유 가격 역전을 이끈 원인 중 하나로 꼽힌다. 이달부터 시행된 유류세 30% 인하 조치로 휘발유에 붙는 세금은 ℓ당 247원, 경유에 붙는 세금은 ℓ당 174원 줄었다. 휘발유에 대한 유류세 인하액이 경유보다 약 73원 더 큰 것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