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후원도…극장 좌석에 ‘배우 김고은’ 이름 새긴 팬
이런 후원도…극장 좌석에 ‘배우 김고은’ 이름 새긴 팬
  • 이세아 기자
  • 승인 2022.04.25 12:44
  • 수정 2022-04-25 1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고은 데뷔 10주년 기념
독립영화관 인디스페이스 후원
인디스페이스는 김고은의 한 팬이 인디스페이스 상영관 B6석에 ‘배우 김고은’ 명패를 새기며 독립영화 응원에 동참했다고 25일 밝혔다. ⓒ인디스페이스 제공
인디스페이스는 김고은의 한 팬이 인디스페이스 상영관 B6석에 ‘배우 김고은’ 명패를 새기며 독립영화 응원에 동참했다고 25일 밝혔다. ⓒ인디스페이스 제공

배우 김고은 데뷔 10주년을 맞아 한 팬이 배우의 이름으로 독립영화 후원에 나섰다.

서울 종로구 독립영화 전용극장 인디스페이스는 김고은의 한 팬이 인디스페이스 상영관 B6석에 ‘배우 김고은’ 명패를 새기며 독립영화 응원에 동참했다고 25일 밝혔다. 인디스페이스가 운영하는 ‘나눔자리 후원’ 제도로, 200만원 이상 후원 시 상영관 좌석에 이름을 새겨주는 방식이다. 

김고은은 2012년 ‘은교’ 주연을 맡아 기대주로 떠오른 이후 영화 ‘몬스터’, ‘차이나타운’, ‘협녀’, ‘칼의 기억’, ‘성난 변호사’, ‘계춘할망’, ‘변산’, ‘유열의 음악앨범’, 드라마 ‘치즈인더트랩’, ‘쓸쓸하고 찬란하神 - 도깨비’, ‘더 킹 : 영원의 군주’, ‘유미의세포들’, ‘작은 아씨들’ 등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펼쳤다. 

인디스페이스 측은 “이번 후원이 코로나19로 침체한 국내 영화계 전반에 긍정적인 영향력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인디스페이스 후원 문의는 indie@indiespace.kr, 02-738-0366.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