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서양철학은 남근주의 담론’...‘다시 스무살’
[신간] ‘서양철학은 남근주의 담론’...‘다시 스무살’
  • 이세아 기자
  • 승인 2022.01.14 17:31
  • 수정 2022-01-15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달의 여성·아동 신간
반사경 (뤼스 이리가레/심하은·황주영 옮김/꿈꾼문고) ⓒ꿈꾼문고
반사경 (뤼스 이리가레/심하은·황주영 옮김/꿈꾼문고) ⓒ꿈꾼문고

정신분석 페미니즘의 고전, 반사경

‘성차 페미니즘’을 대표하는 철학자, 뤼스 이리가레의 『반사경: 타자인 여성에 대하여』가 국내에 처음 번역 출간됐다. 680쪽 두께의 철학박사 학위논문이자, 정신분석 페미니즘의 고전이다. 프로이트와 라캉을 포함해 수많은 남성 주도의 서양철학 이론을 ‘남근중심주의 담론’이라고 날카롭게 비판한다. 이리가레는 이 논문 때문에 파리 프로이트학회에서 축출되고 재직 중이던 파리8대학에서도 파면당했다. “서양철학사를 새롭게 다시 쓴 문제적 저작”으로 불리는 이유다.

이리가레는 기존 ‘서양철학의 아버지들’이 ‘남성 문화’를 보편 문화로 여기고 향유하면서 “여성적-모성적”인 것들을 배제해왔다고 지적한다. ‘여성’과 ‘남성’의 차이가 철학사에서 어떻게 무시당하고 제거됐으며, 남성을 위해 전유됐는지를 살펴본다. 기존 논의의 틀 안에서 남성 주도의 이론을 반사(反射)하는 주체가 되자고 말한다.

이를 위해 이리가레는 플라톤, 아리스토텔레스부터 프로이트, 마르크스, 엥겔스까지 서양 철학자들의 주저 속 개념과 문장을 끌어와 논의를 전개한다. 1부부터 프로이트의 저서를 상당 부분 인용하면서 원저의 문장을 재배치하고, 미묘하게 수정하거나 언어유희를 구사한다. 기존의 (남성적) 개념과 언어를 해체하고 낯설게 재구성하는 이리가레의 글쓰기가 당혹스러울 수도 있다. 개념이나 단어의 근본적인 의미를 파헤치고 하나의 단어가 가진 여러 의미를 드러내면서 여성적인 것과 모성적인 것을 새롭게 조명한다. 서양철학의 논의나 정신분석학에 익숙한 독자, 프랑스어를 구사할 줄 아는 독자라면 더욱 흥미롭게 읽을 수 있다.

황주영 번역가는 “순서대로 읽을 필요 없이 독자가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부분에서 시작하는 게 도움이 된다”면서 “인용된 글을 추적해 읽으면서 문장이 갖는 의미와 뉘앙스를 조금씩 이해하게 될 때, 때로 감탄하고 때로 속 시원한 웃음을 터뜨리는 순간을 만나는 것도 이 책이 주는 즐거움 중 하나”라고 말했다.

뤼스 이리가레/심하은·황주영 옮김/꿈꾼문고/2만5000원

턴어웨이 (다이애나 그린 포스터/김보영 옮김/윤정원 감수/동녘) ⓒ동녘
턴어웨이 (다이애나 그린 포스터/김보영 옮김/윤정원 감수/동녘) ⓒ동녘

턴어웨이 - 임신중지를 거부당한 여자들

‘낙태죄’는 여성의 건강과 태아의 행복을 향상시킬까? 임신중지한 여성은 아이를 낳은 여성보다 더 불행하고 비참한가? 세계적 인구통계학자인 다이애나 그린 포스터는 그 답을 찾기 위해 연구를 시작했다. 임신중지를 했거나 거부당한 1000여 명의 여성과 10여 년에 걸쳐 8000회 이상 인터뷰를 했다. 결론은 예상과 달랐다. 임신중지를 한 여성이 그렇지 않은 여성보다 더 건강하고 경제적으로 부유했다. 아이들 역시 더 나은 환경에서 성장한다는 것을 밝혀냈다. 통계는 물론 당사자인 여성들의 목소리를 생생하게 담았다. 제목 ‘턴어웨이(Turnaway, 거절하다)’는 임신중지를 하지 못해 병원에서 ‘거부당한’ 여성들뿐 아니라 엄마가 될 여성의 삶을 고려하지 않고 아이를 낳길 강요하는 사회를 은유한다.

다이애나 그린 포스터/김보영 옮김/윤정원 감수/동녘/1만9800원

양꼬치의 기쁨(남유하/퍼플레인) ⓒ퍼플레인
양꼬치의 기쁨(남유하/퍼플레인) ⓒ퍼플레인

양꼬치의 기쁨

시어머니와의 불화를 못 견뎌 뛰쳐나와 급히 계약한 월셋집에는 문이 잠긴 방이 하나 있다. 어느 날부턴가 그곳에서 이상한 소리가 들린다(닫혀 있는 방). 어릴 때부터 엄마의 허영심을 채우기 위한 삶을 살아온 여자가 선을 보는 자리에서 좀비로 변하는 바이러스에 감염됐다(내 이름은 제니).

가장 편안해야 할 집, 평범한 일상에 들이닥치는 공포를 그린 열 가지 이야기를 모은 단편집이다. 언니를 싫어하는 동생, 남편과 소원한 아내, 시어머니와 갈등을 겪는 며느리 등 익숙한 소재와 그로테스크한 상상력이 만나 기묘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한다. 

남유하/퍼플레인/1만4800원

어린이를 위한 SDGs (아키야마 고지로/송지현 옮김/스쿨존에듀) ⓒ스쿨존에듀
어린이를 위한 SDGs (아키야마 고지로/송지현 옮김/스쿨존에듀) ⓒ스쿨존에듀

어린이를 위한 SDGs

전 세계에서 나타나고 있는 빈부격차, 환경 문제, 전쟁과 같은 다양한 문제와 과제를 유엔과 국제사회가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춰 설명하고, 함께 이야기해볼 수 있게 꾸민 책이다. 아이들이 어른이 되었을 때, 지구는 얼마나 달라져 있을까? 더 살기 좋은 지구를 만들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미래의 주인공인 아이들이 이상적인 세상에서 살아갈 수 있도록 UN의 17개 지속가능발전목표(UN-SDGs)를 쉽게 풀어 설명하고 생각할 거리, 실천 과제를 던져 준다. 초등학교 저학년부터 고학년까지 두루 읽을 수 있도록 쉬운 용어를 사용했다.

아키야마 고지로/송지현 옮김/스쿨존에듀/1만4800원

오늘부터 다시 스무 살입니다 (김미경 외 30인/블루웨일) ⓒ블루웨일
오늘부터 다시 스무 살입니다 (김미경 외 30인/블루웨일) ⓒ블루웨일

오늘부터 다시 스무 살입니다 - 공부하고 도전하고 꿈꾸는 나를 만나는 시간

동기부여 강사이자 여성 멘토 김미경이 연 ‘열정대학(MKYU)’ 입학생들의 도전기를 담은 책이다. 고졸, 경력단절 여성, 전업주부.... 평범한 3050 저자들은 ‘일단 시작해보자, 100% 준비될 때까지 기다리면 영원히 출발선을 떠나지 못한다’는 김 멘토의 말을 따라 용감하게 도전에 나섰다. 경력단절 여성에서 스타트업 CEO가 되기까지, SNS라면 막연하게 두려워하던 여성이 ‘인스타그램 마케터’라고 자신을 소개하기까지, 함께 공부하고 꿈을 꾸는 사람들의 에너지를 느낄 수 있다.

김미경 외 30인/블루웨일/9900원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