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확진 4944명... 사흘 만에 4000명대로 
신규확진 4944명... 사흘 만에 4000명대로 
  • 유영혁 기자
  • 승인 2021.12.03 10:35
  • 수정 2021-12-03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 3864명, 78.5%...위중증 736명
1일 오전 경기 부천시 부천종합운동장에 설치된 부천시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줄 서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1일 오전 경기 부천시 부천종합운동장에 설치된 부천시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줄 서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코로나19 확진자가 4944명으로 사흘 만에 4000명대로 낮아졌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3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확진자는 국내 지역발생 4923명, 해외유입 21명 등 모두 4944명이라고 밝혔다. 이는 역대 최다였던 전날의 5266명보다 322명 줄어든 것이며 1일(발표기준) 5123명으로 처음으로 5000명을 넘어선지 사흘만에 4천명대로 낮아진 것이다.

국내 지역발생 4923명 가운데 서울이 2094명, 경기 1464명, 인천이 306명 등 수도권이 3864명으로 78.5%를 차지했다.

비수도권에서는 충남 155명, 부산 141명, 대구와 경남이 각각 99명, 강원 98명, 대전과 충북이 각각 97명, 경북 82명, 전북 66명, 광주 45명 등이었다.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3명 늘어 736명 이며 입원환자는 750명으로 전날보다 12명 줄었다.

코로나19 관련 사망자는 34명, 누적 사망자 3739명으로 치명률은 0.81% 이다.

백신 접종완료율은 80.2%, 18세 이상 성인기준으로는 91.6% 이다. 1차 접종률은 83.0%, 성인기준 93.6%를 기록했다. 추가접종률은 7.0%, 성인기준 8.1%로 나타났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