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국어, 작년과 비슷하거나 약간 쉬워
[수능] 국어, 작년과 비슷하거나 약간 쉬워
  • 유영혁 기자
  • 승인 2021.11.18 13:32
  • 수정 2021-11-18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사들 "6월 모평과 비슷한 수준"..입시업체 "예상보다 쉬웠다"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진 18일 오전 서울 여의도고등학교에 마련된 시험장에서 수험생들이 시험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사진공동취재단)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진 18일 오전 서울 여의도고등학교에 마련된 시험장에서 수험생들이 시험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사진공동취재단)

18일 실시된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1교시 국어영역은 작년 수능과 비슷하거나 약간 쉽고 지난 9월 모의평가보다는 어려웠던 것으로 평가됐다.

한국대학교육협의회(대교협) 대입상담교사단 김용진 서울 동국대부속여고 교사는 "지난 6월 실시된 모의평가 난이도와 비슷했고, 상대적으로 쉬웠던 9월 모의평가보다는 조금 어려운 소재로 출제됐다"며 "전통적으로 고난도 문항이 많이 출제되는 독서 영역의 지문이 짧아지고 쉬워졌다"고 설명했다.

윤상형 서울 영동고 교사도 "문학은 독서보다 난이도가 평이했고 지문 7개 중 3개가 EBS 교재와 직접 연계됐다"며 "연계 안 된 4개 작품 중에는 생소한 작품이 포함됐지만 선택지를 통해서 작품에 대한 이해를 도와줬기 때문에 전체적으로 난도가 높지 않았다"고 평가했다.

입시업체들의 분석도 비슷하다. 

종로학원은 "예상보다 쉬웠다"며 "평소 어렵게 출제된 과학기술 지문도 길이가 짧고 정보량도 적어 쉽게 출제됐다"고 분석했다.

진학사도 "지난해 수능 시험의 난이도가 매우 높았다는 점을 고려하면 평이한 시험으로 보기는 어렵다"면서도 "'헤겔의 변증법'을 다룬 인문 지문을 제외하면 '독서' 지문의 길이가 짧고, '문학'에서도 절대적으로 어려운 문항이 지난해보다 상대적으로 적을 것으로 보인다"고 풀이했다.

대성학원은 "지난해 수능과 비슷하고, 올해 9월 모의평가보다 전체적으로 어려운 수준"이라고 평가했다.

이투스는 "작년 수능과 유사한 수준"이라며 "6월보다 약간 쉽고, 9월보다는 확실히 어렵다"고 봤다.

선택과목인 '화법과 작문', '언어와 매체'도 크게 어렵지 않은 것으로 분석됐다.

김용진 교사는 "'화법과 작문'은 소재는 생소할 수 있는 지문이 출제됐으나 문제의 답이 명확히 구별되는 문항이 많았다"고 말했다.

윤상형 교사도 "'언어와 매체'는 고교 교육과정에서 문법 교육을 충실히 받았다면 풀 수 있는 문법 문제가 출제됐다"며 "다만 선택지를 하나씩 집중해서 적용해야 하는 꼼꼼함이 요구돼 문제 풀이에 시간이 소요됐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고난도 문항으로는 독서 영역의 '헤겔의 변증법'(4∼9번) 지문, '기축통화와 환율 관련 경제'(10∼13번) 지문이 꼽혔다. 그중에서도 7, 8, 13번 등이 어려운 문제로 지목됐다.

종로학원은 이 두 지문 문항들을 최상위권 변별력을 시도할 수 있는 어려운 문제들로 꼽았으며, '독서' 파트의 한 두 문제가 어렵게 출제돼 변별력이 확보될 가능성이 있다고 봤다.

다만, 지문 길이가 길지 않아 '초고난도'로는 보이지 않는다는 것이 교사들의 설명이다.

김용진 교사는 "변별력은 공통과목에서 더 발생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