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지마요] ‘일회용 플라스틱 컵’ 대신 ‘텀블러’ 챙겨요
[쓰지마요] ‘일회용 플라스틱 컵’ 대신 ‘텀블러’ 챙겨요
  • 김규희 기자
  • 승인 2021.10.15 12:47
  • 수정 2021-10-15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간 일회용 플라스틱 컵 33억개 사용
재질 혼합된 경우 많아 재활용 어렵다
텀블러 사용이 대안…할인 혜택도
일회용 플라스틱 컵이 놓여 있는 모습. ⓒpixabay

국내에서 사용된 일회용 플라스틱 컵은 연간 33억개다(그린피스, 2017). 플라스틱 컵을 쌓으면 지구에서 달까지 닿는다.

문제는 일회용 플라스틱 컵의 경우 재활용이 어렵다는 것이다. 일회용 플라스틱 컵은 크기가 작고 투명해 분리배출표시를 알아보기 힘든 동시에 재질마저 제각각이어서 선별장에서 대부분 폐기된다. 투명 페트병의 경우 재질이 같아 재활용률이 높지만, 일회용 플라스틱 컵은 잉크로 새겨진 로고를 비롯해 여러 물질이 혼합되는 경우가 많아 버려지기 일쑤다.

일회용 플라스틱 컵 대신 텀블러를 휴대하면 된다. 스타벅스, 투썸플레이스, 이디야커피, 빽다방 등은 텀블러를 지참한 고객에게 100~300원 할인 혜택을 제공하기도 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