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나온 책]
[새로나온 책]
  • 여성신문
  • 승인 2005.05.12 16:29
  • 수정 2005-05-12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타인의 고통을 관망하지 않는 용기



~b4-9.jpg



시각을 자극하는 온갖 이미지의 홍수 속에서도 사진만큼 짧고 강렬하게 그 이미지를 각인시키는 매체는 드물다. 역사적인 사건, 어떤 종류의 이야기도 단 한 장의 사진에 함축시킬 수 있다.



인간의 감성 혹은 이성의 즉각적인 반응을 유도할 수 있다. 문제는 그 곳에 없었던 이들은 찍는 사람의 시선과 카메라의 초점을 그대로 따라갈 수밖에 없다는 사실. 찍는 자와 찍히는 자간의 권력 관계는 그렇게 형성된다. 퀭한 눈을 한 아프리카의 아이들, 전쟁의 공포에 잔뜩 질린 얼굴, 죽거나 죽어 가고 있거나 병들었거나 체포된 모습. 사진은 찍혀 공개되어야 할 대상과 그렇지 않은 대상을 정교하게 나누어 배치한다.



말 그대로 시선의 권력이 작동하는 셈이다. 예술 평론가 수전 손택은 '타인의 고통'을 담은 사진, 특히 미국이 일으킨 전쟁의 참혹한 장면들에 많은 이들이 무감각해지고 있음을 경고한다.



이는 그의 관찰에 따르면 주변이 온통 폭력이나 잔혹함을 보여주는 이미지들로 뒤덮인 현대 사회에서 사람들이 타인의 고통을 일종의 스펙터클로 소비해 버리기 때문이다.



수전 손택 지음·이재원 옮김/이후/15,000원



임인숙 기자





이브의 몸-여성을 위한 의학



@b4-10.jpg



저자는 '성 차이를 고려한 의학'을 발표해 남성과 여성을 본질적으로 동일한 존재라고 가정해 왔던 의료계에 파장을 일으켰다. 남성에게 심장 박동을 안정시켜 주는 약물이 여성에겐 치명적인 부정맥을 야기할 수 있다는 사실을 비롯해 여성의 신체에 맞춘 다양한 의학 정보들을 소개한다.

메리앤 J. 리가토 지음·임지원 옮김/사이언스북스/ 18,000원



보카치오의 유명한 여자들



~b4-11.jpg



비너스가 상징하는 자유분방한 섹슈얼리티, 잔혹한 전략과 초자연적 능력을 지닌 마녀 메디아, 키르케와 메두사의 팜므파탈적인 매력, 남성을 능가하는 아마조네스의 기개와 당당함 등 그 동안 비중 있게 다뤄지지 않았던 신화와 역사 속 여성 106명을 세세히 기록했다.

지오바니 보카치오 지음·임옥희 옮김/나무와 숲/ 15,000원



잃어버린 숲



@b4-12.jpg



환경운동가 레이첼 카슨이 어린 시절 쓴 글들, 신문이나 잡지에 쓴 기사, 현장 조사 노트, 그의 연설문과 편지 등을 모은 유고집이다. 널리 알려진 <침묵의 봄>에 얽힌 이런 저런 이야기와 환경 오염의 위험성, 생명의 상호 연결성을 역설한 연설 등 이전엔 보지 못했던 카슨의 글과 숨결을 느낄 수 있다.

린다 리어 엮음·김선영 옮김/그물코/12,000원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인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50 (3가 222번지) 골든브릿지빌딩 1층, 9층
  • 대표전화 : 02-318-93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준철
  • 제호 : (주)여성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4-81-03304
  • 대표이사 : 김효선
  • 발행·편집인 : 김효선
  • 여성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wome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