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하고 선물 받고...2021 여성마라톤 참가하세요
운동하고 선물 받고...2021 여성마라톤 참가하세요
  • 최현지 기자
  • 승인 2021.04.19 09:56
  • 수정 2021-04-20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여성마라톤 참가자 전원에
신냥이 디자인 인증 키트 포함 12종 기념품 증정
다음달 10일까지 참가자 모집
ⓒ여성신문
ⓒ여성신문

‘2021 제21회 여성마라톤 with 랜선스포츠’(여성마라톤) 주최 측은 참가자들을 위해 총 12종의 기념품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여성마라톤은 여성신문이 주최하고 서울특별시가 후원해온 마라톤 행사다. 2000년대 초부터 매년 한강변에서 열리는 오프라인 마라톤이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지냔해에 이어 올해도 온라인 랜선스포츠 방식으로 진행된다. 개인의 다양한 운동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에 인증하는 방식이다. 

ⓒ여성신문
신냥이 메달과 신냥이 양말, 신냥이 그립톡 등 여성마라톤 참가 기념품 ⓒ여성신문

올해 여성마라톤 참가자에게는 여성마라톤 마스코트인 ‘신냥이’ 캐릭터를 활용한 굿즈, 바이네르 기능성 티셔츠가 포함된 인증 키트 등 총 12종의 기념품이 제공된다. 

‘신냥이’는 여성인권을 수호하는 빵과 장미를 든 고양이 캐릭터로, 여성신문과 여성마라톤 마스코트로 활동하고 있다. 일상 어디서든 생활체육을 도모하고 여성인권과 이웃에 대한 의미를 알릴 수 있도록 참가자들에게 신냥이 메달, 신냥이 양말, 신냥이 그립홀드톡 등을 증정한다. 

ⓒ여성신문
바이네르 기능성 티셔츠는 땀을 잘 흡수하고 빨리 마르는 에어로쿨 기능성 원단을 사용해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다. ⓒ여성신문

또 바이네르(VAINER) 기능성 티셔츠, 뉴미니멀 유니룩 듑벨에서 후원한 배번호가 포함된 인증 키트가 참가자 모두에게 제공된다. 이탈리아 명품구두 브랜드 바이네르에서 후원한 기능성 티셔츠는 땀을 잘 흡수하고 빨리 마르는 에어로쿨 기능성 원단을 사용해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다. 

ⓒ여성신문
생활방역 키트에는 KF-마스크, 손 소독제, LG생활건강의 햄파맥스 치약, 라엘코리아의 유기농 라엘생리대 중형 견본 2개가 포함된다. ⓒ여성신문

생활방역 키트에는 KF-마스크, 외출 필수품 손 소독제, 마스크 착용 시 상쾌한 입속을 위한 LG생활건강의 햄파맥스 치약, 여성의 건강을 생각하는 라엘코리아의 유기농 라엘생리대 중형 견본 2개가 포함된다. 아에르의 KF-마스크는 도레이첨단소재에서 제작한 필터를 사용한다. 유한킴벌리도 경품으로 마스크를 후원한다.

ⓒ여성신문
간식 키트에는 오리온 닥터유의 신제품인 호두 에너지바와 단백질볼, 그리고 코카콜라의 파워에이드가 포함된다. ⓒ여성신문

아울러 운동 후 유용하게 쓰일 간식 키트도 참가자 전원에게 제공된다. 오리온 닥터유 신제품인 호두 에너지바와 단백질볼, 코카콜라 파워에이드 등이다. 

이번 여성마라톤 참가 신청은 5월 10일까지다. 참가자는 기념티셔츠와 자신의 배번호를 착용하고 참여 인증 기간(5월22일부터 5월30일까지) 자신이 원하는 시간과 안전한 장소에서 자신에게 적합한 운동으로 참여 후, 인증사진을 촬영해 여성마라톤 홈페이지와 SNS에 올리면 된다. 여성마라톤 홈페이지에서 참가 인증을 하면 자신의 사진이 들어간 '참여인증서'가 온라인 발급된다.

여성마라톤 관련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www.on-womenmarathon.co.kr) 게시판과 인스타그램 계정(@womenmarathon)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