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500대 기업 이끄는 흑인 여성 CEO 탄생
포천 500대 기업 이끄는 흑인 여성 CEO 탄생
  • 최현지 기자
  • 승인 2021.02.26 14:52
  • 수정 2021-02-26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더 브라운 더킷, 미 교직원퇴직연금기금(TIAA) CEO 선임
JP모건체이스 임원 출신...인종 간 빈부격차 완화 주장
흑인 여성으론 두 번째로 포천 선정 500대 기업 진두지휘
미국 교직원퇴직연금기금(TIAA) CEO에 임명된 선더 브라운 더킷. ⓒ선더 브라운 더킷 링크드인 프로필 갈무리
미국 교직원퇴직연금기금(TIAA) CEO에 임명된 선더 브라운 더킷. ⓒ선더 브라운 더킷 링크드인 프로필 갈무리

미국 경제전문지 포천 선정 500대 기업을 진두지휘하는 흑인 여성 최고경영자(CEO)가 탄생했다. 

JP모건체이스 임원 출신인 선더 브라운 더킷(47)이 미 교직원퇴직연금기금(TIAA) 신임 CEO로 임명됐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과 CNN 등 외신이 25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TIAA는 1918년 앤드루 카네기가 교육자를 위한 퇴직프로그램 및 생명보험을 제공하기 위해 설립한 기관으로, 현재 약 1조3000억 달러 규모의 자산을 운용하고 있다. 더킷 신임 CEO는 로저 퍼거슨 현 CEO의 뒤를 이어 오는 5월1일 취임할 예정이다.

이로서 더킷은 포천이 500대 기업 발표를 시작한 이래 흑인 여성으로는 두 번째로 500대 기업을 이끌게 됐다. 앞서 지난달 로잘린드 브루어 월그린스(Walgreens) CEO가 최초 기록을 세웠다.

더킷 신임 CEO는 JP모건에서 2004년부터 4만 명의 직원과 4400여 지점을 관장하는 소비자금융 부문 CEO를 맡아왔다. 또 흑인 가정이 겪는 재정 불평등에 문제를 제기하고 인종 간 빈부격차를 완화해야 한다는 목소리를 내는 대표적인 재계 인물로 알려져 있다. 

더킷은 입장문을 통해 "수백만 명의 퇴직 후 품위 있는 삶을 뒷받침해온 조직을 맡게 돼 매우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