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구, 여성 권익과 역량 증진 위해 '성평등기금' 지원
서대문구, 여성 권익과 역량 증진 위해 '성평등기금' 지원
  • 고은성 네트워크팀 기자
  • 승인 2021.02.16 13:05
  • 수정 2021-02-16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한 여성친화도시 조성, 일·가정 양립,
위기 여성 자립 지원 사업 등 대상
문석진 서대문구청장 ⓒ서대문구청
문석진 서대문구청장 ⓒ서대문구청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가 성평등 촉진과 여성의 사회참여 확대, 여성 인권보호와 권익증진으로 여성친화도시를 구현하기 위해 공모를 거쳐 2021년 성평등기금을 지원한다.

대상은 지역사회 내 ▲함께하는 성평등 문화 확산 ▲안전한 여성친화도시 구현 ▲일자리 환경 조성 ▲일과 가정의 조화로운 양립 ▲폭력 예방과 위기여성 자립 지원 등을 위한 사업이다.

관내 관련 단체와 비영리법인, 기관, 5인 이상 커뮤니티가 응모할 수 있다.

희망자는 서대문구 홈페이지 ‘고시공고’에서 신청서와 사업계획서 양식 등을 내려 받아 작성한 뒤 이달 23일 오후 6시까지 이메일(dh86k@sdm.go.kr)을 이용하거나 구청 2층 여성가족과를 방문해 내면 된다.

‘서대문구 성평등위원회’가 사업 목적과 적정성, 사업 수행 능력과 실현성, 예산 적정성과 자기부담 능력 등을 심사해 지원 사업과 금액을 정한다. 심사 때 신청 기관 담당자가 참석해 사업계획을 설명해야 한다.

총사업비는 5천만 원이며 사업별 8백만 원 범위 이내에서 지원이 이뤄진다. 참고로 1개 단체가 1개 사업만 신청할 수 있다. 사업 수행 기간은 올해 3월 약정체결일로부터 10월 15일까지다.

구는 지난해 ▲여성들의 책놀이지도사 자격취득 및 나눔 ▲청각장애인 부모를 둔 비장애인 자녀 및 청각장애인 지원 ▲남성들의 음식 만들기를 통한 가정 내 양성평등문화 정착 ▲결혼이민자의 한국생활 정착을 위한 프로그램 등 총 7개 사업을 선정, 지원했다.

구 관계자는 "지역사회 내 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한 이번 기금 지원 사업 공모에 관내 기관, 단체, 커뮤니티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