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경협, 500개 여성기업 디지털 판로개척 지원
여경협, 500개 여성기업 디지털 판로개척 지원
  • 김규희 수습기자
  • 승인 2021.02.08 14:59
  • 수정 2021-02-08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위축된 여성기업 지원 목표
8일 한국여성경제인협회가 코로나19로 위축된 여성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2021년 W-디지털 판로 지원 패키지 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한국여성경제인협회

한국여성경제인협회(여경협)가 코로나19로 위축된 여성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2021년 W-디지털 판로 지원 패키지 사업'을 시행한다.

8일 여경협은 "홈쇼핑은 물론 전자상거래, SNS 등 다양한 형태의 유통채널 입점을 지원하기 위한 포괄적 개념의 패키지 지원 사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여경협은 디지털 판로개척을 희망하는 500개 여성기업을 대상으로 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대표가 여성인 기업이며, 공공구매 종합정보망상 여성기업확인서를 가지고 있으면 신청할 수 있다.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면 온라인마케팅 사전교육→1:1 전문가 멘토링→TV홈쇼핑, 라이브커머스 등 적합한 판로 지원을 패키지 형태로 받을 수 있다. 구체적으로는 △온라인 판로 교육 △TV홈쇼핑 입점지원 △홈쇼핑 인서트 영상제작 지원 △라이브 커머스 입점지원 △SNS 광고영상 제작 지원 등이다.

지원하려면 오는 19일 오후 1시까지 여경협에 사업신청서를 작성해 이메일로 보내면 된다. 공고는 여성기업종합정보포털(www.wbiz.or.kr)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청은 선착순 마감된다. 

정윤숙 여경협 회장은 "미래 유통 시장은 언택트의 기술을 기반으로 고객을 콘택트하는 온택트 시대"라며 "코로나19로 급변한 유통환경에 대처하고 기업의 성장 단계에 맞는 맞춤형 패키지 지원사업을 통해 여성 기업인들이 도약하고 확장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