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대 남성 마약∙술 취해 역주행 충돌…검찰 송치
30대 남성 마약∙술 취해 역주행 충돌…검찰 송치
  • 전성운 기자
  • 승인 2021.01.30 05:31
  • 수정 2021-01-30 0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고 피해 택시 운전자 숨져…딸 "엄중 처벌해야" 청원글 올려
22일 술에 취해 부산 도시고속도로에서 운전한 20대가 음주운전 의심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 ⓒ뉴시스·여성신문
음주 측정 중인 경찰 ⓒ뉴시스

29일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마약과 술에 취해 역주행 운전을 하다 사망 사고를 낸 30대 남성을 검찰 송치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9일 영등포구 문래동 서부간선도로 안양 방향에서 역주행하다가 택시와 교통사고를 냈다.

A씨는 사고 당시 술을 마셨을 뿐 아니라 마약도 투약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피해 차량 운전자가 숨져 A씨 혐의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위험운전치상에서 위험운전치사로 바뀌었고,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도 추가됐다.

A씨의 동승자 B씨도 함께 마약을 투약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B씨를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치료를 마치는 대로 조사를 이어갈 방침이다.

한편, 자신을 사망한 택시 기사의 딸이라고 밝힌 누리꾼은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아빠의 존재를 하루아침에 앗아간 사람들을 엄중하게 처벌할 수 있도록 부탁드린다"는 글을 올렸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