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성진, 27일 오스트리아서 모차르트 미발표곡 초연
조성진, 27일 오스트리아서 모차르트 미발표곡 초연
  • 김규희 수습기자
  • 승인 2021.01.23 21:35
  • 수정 2021-01-23 2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차르트 탄생 265년 기념 잘츠부르크서 공연 "큰 영광"
오는 27일 피아니스트 조성진(27)이 모차르트의 미발표곡을 전 세계에서 처음으로 선보인다. ⓒ조성진 트위터 캡처

피아니스트 조성진(27)이 최근 발견된 모차르트(1756~1791)의 미발표곡을 전 세계에서 처음으로 연주한다. 

23일 모차르트 연구기관인 모차르테움 등에 따르면 조성진은 오는 27일 오후 6시(현지 시각)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모차르테움 그레이트홀에서 초연 곡 '알레그로 D장조'를 연주한다. 모차르트의 265번째 생일을 맞아 그의 고향인 잘츠부르크에서 초연할 예정이다. 

알레그로 D장조는 1분 34초 길이의 피아노곡이다. 모차르테움 측은 모차르트가 17세였던 1773년 초 이탈리아 여행 중 혹은 고향인 잘츠부르크로 돌아와 이 곡을 작곡했다고 추정한다.

2018년 개인 소유의 악보를 산 모차르테움이 미국과 독일 등 전문가 확인 과정을 거쳐 이 곡을 공개했다.

조성진은 22일 트위터를 통해 "모차르트가 태어난 잘츠부르크에서 이전에 알려지지 않았던 모차르트의 작품을 초연할 기회를 얻게 돼 큰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조성진은 모차르트의 피아노 소나타 12번과 핌피넬라, 알레그로 C장조 등을 연주한 뒤 마지막 순서로 미발표곡을 연주할 예정이다.

연주는 클래식 음반사 도이체 그라모폰(DG)의 온라인 서비스 'DG 스테이지'와 온라인 유료 클래식 채널 '피델리오', '메디치TV' 등을 통해 방송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