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고 보수 성향일수록 다주택자 양도세 완화 찬성
젊고 보수 성향일수록 다주택자 양도세 완화 찬성
  • 김현희 기자
  • 승인 2021.01.18 11:12
  • 수정 2021-01-20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얼미터 여론조사…찬성 50.1%·반대 40.8%
제주 지역 '찬성한다' 73.4% 가장 높아
젊고 보수 성향일수록 찬성 높아
13일 오전 서울 송파구 한 공인중개사에 양도소득세 상담 안내문이 부착돼 있다. ⓒ뉴시스
13일 오전 서울 송파구 한 공인중개사에 양도소득세 상담 안내문이 부착돼 있다. ⓒ뉴시스

여론조사 결과 국민 10명 중 절반은 부동산 다주택자의 양도소득세 완화에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젊은 층에서 찬성 비율이 높았다.

18일 여론조사업체 리얼미터가 전국 만 18세 이상 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다주택자에 대한 양도소득세 중과세를 한시적으로 감면 또는 폐지하자는 주장에 '찬성한다'는 응답은 50.1%로 나타났다. '반대한다'는 40.8%였다.

응답 유형별로 '매우 찬성'은 23.0%, '어느 정도 찬성'은 27.1%였다. 이어 '매우 반대'는 23.7%, '어느 정도 반대'는 17.1%였다.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9.1%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서울에서 찬성 응답이 55.5%로 반대 35.9%보다 상대적으로 높았다.

경기·인천도 찬성 응답이 49.6%로 반대 42.1%보다 높았고, 대전·세종·충청, 부산·울산·경남 등도 찬성 응답이 반대 응답보다 높았다.

제주에서는 '찬성한다'는 응답이 73.4%로 가장 높았다.

연령대별로는 20대와 30대의 '찬성' 응답이 각각 56.8%와 58.4%로 높았다. 40대와 50대의 찬성 응답도 각각 54.2%, 51.5%로 나타났다.

반면 60대에서는 찬성 35%, 반대 54.2%로 나타났고, 70세 이상은 찬성 40.6%, 반대 51.9%로 집계됐다.

이념 성향별로는 보수 성향인 사람의 63.9%가 찬성한다고 응답했고, 중도 성향인 사람은 51.2%가 찬성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진보 성향인 사람은 44.3%가 찬성, 43.8%가 반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5%포인트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