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자이너 알렉산더 왕, 성폭력 의혹 부인
디자이너 알렉산더 왕, 성폭력 의혹 부인
  • 이세아 기자
  • 승인 2021.01.02 12:12
  • 수정 2021-01-03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델업계 관계자들 “왕은 성범죄자” 고발 이어지자
왕 “허위 주장...유포자들 책임 묻겠다”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알렉산더 왕이 2018년 11월 2일 포르투갈 리스본 알티세 아레나에서 열린 2018 웹 서밋(Web Summit 2018)에서 발언하고 있다. ⓒWikipedia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알렉산더 왕이 2018년 11월 2일 포르투갈 리스본 알티세 아레나에서 열린 2018 웹 서밋(Web Summit 2018)에서 발언하고 있다. ⓒWikipedia

성폭력 가해 의혹을 받는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알렉산더 왕(36)이 “말도 안 되는 거짓말”이라며 부인했다.

1일(이하 현지 시간) 영국 가디언지 보도에 따르면, 왕은 “최근 나를 겨냥한 근거 없고 말도 안 되는 거짓 주장들이 나왔다. 출처도 밝히지 않고 근거 제시나 사실 확인도 없이 명예훼손 내용을 퍼뜨리기로 악명 높은 SNS 계정을 통해 퍼지면서 의혹이 잘못 증폭됐다”고 밝혔다.

왕은 “나는 그런 끔찍한 행동을 한 적 없다. 허위 의혹을 제기하고 악의적으로 온라인 유포한 이들에게 책임을 묻겠다”고 했다.

최근 모델 업계에서는 왕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는 피해자들의 증언이 잇따랐다. 왕의 모델로 활동한 적이 있는 영국 출신 모델 오웬 무니가 지난달 13일 “유명 디자이너가 2017년 미국 뉴욕의 한 클럽에서 나를 성추행했다”고 밝혔다. 패션계 소식을 전하는 ‘다이어트프라다(Diet Prada)’, ‘모델업계 대나무숲’(Shit Model Management) 인스타그램 계정에도 왕이 성폭력을 여러 차례 저질렀다는 주장이 게재됐다. 미 모델 단체 모델동맹(Model Alliance)는 왕의 피해자들을 지지한다는 내용의 성명을 발표했다. 

관련기사 ▶또 패션계 #미투...디자이너 알렉산더 왕 ‘상습 성폭력’ 의혹 제기 www.womennews.co.kr/news/205576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