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의 영화제/공연/전시] ‘한-러 온라인 영화제’ 外
[이주의 영화제/공연/전시] ‘한-러 온라인 영화제’ 外
  • 이세아 기자·김규희 수습기자
  • 승인 2020.12.14 09:27
  • 수정 2020-12-18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제]

'한-러 온라인 영화제' 포스터 ⓒ한국영상자료원

▲한-러 온라인 영화제(12월 15일~22일)

주최/주관: 문화체육관광부/(재)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한국영상자료원

장소: 온라인 플랫폼 (www.kmdb.or.kr/vod 추후 공지)

관람료: 무료

최신 러시아 영화를 집중적으로 감상할 수 있는 온라인 영화제로 한국-러시아 수교 30주년을 맞이해 개최됐다. 두 여성의 연대와 정신적 성숙을 소재로 한 ‘빈폴’, ‘히치하이크’, 외모로 인한 차별을 다룬 ‘동물학’, ‘다영씨’ 등이 상영된다.

 

[공연]

연극 'SWEAT 스웨트: 땀, 힘겨운 노동' 포스터 ⓒ국립극단

▲SWEAT 스웨트: 땀, 힘겨운 노동(12월 18일~19일)

주최: 국립극단

장소: 국립극단 온라인 극장 (https://www.youtube.com/channel/UC-2Nn7WrZJkx1m-g_Y0Gf2Q)

관람료: 후원비 5000원

미국 흑인 여성 작가 ‘린 노티지’의 퓰리처상 수상작 ‘스웨트(SWEAT)’가 국내 최초로 국립극단에서 상연된다. 펜실베이니아주의 철강산업 도시를 배경으로 노동자들이 겪는 차별과 소외를 다뤘다.

‘명색이 아프레걸’ 연극 포스터 ⓒ국립극장

▲국립극장 연말기획 ‘명색이 아프레걸’(12월 23일~2021년 1월 24일)

주최: 국립극장

장소: 서울 중구 달오름극장

관람료: 2만원~5만원

한국 최초 여성 영화감독 박남옥의 삶과 영화 이야기를 담았다. 유명 연극 콤비인 김광보 연출, 고연옥 작가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는 작품이다. 국립창극단·국립무용단·국립국악관현악단이 합동 공연한다.

 

[전시]

ⓒ
'선비의 멋, 갓' 포스터 ⓒ국립대구박물관

▲선비의 멋, 갓(9월 22일~12월 20일)

주최: 국립대구박물관

장소: 국립대구박물관과 박물관 유튜브 채널(https://www.youtube.com/channel/UCZI1zB2FIv0UxpVTGCWzCTg)

관람료: 무료

선비의 갓은 물론, 고대부터 20세기까지 다양한 모양과 재료로 만든 모자를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전시다. 그간 소개되지 않은 서애 류성룡, 의성김씨, 창녕조씨 등 경북지역 갓도 전시된다.

'아세안 거리음식: 호로록 찹찹 오물오물' 전시 포스터 ⓒ아세안문화원

▲아세안 거리음식: 호로록 찹찹 오물오물(12월 15일~2021년 4월 11일)

주최: 한국국제교류재단 아세안문화원

장소: 부산 해운대구 아세안문화원 1층 기획전시실

관람료: 무료(홈페이지 예약)

아세안거리 음식을 주제로 한국미술가 5팀, 태국 미술가 1명의 신작(영상, 소리, 조각, 설치 등)을 전시한다.

ⓒ
전시 '레코드284 - 문화를 재생하다' 포스터 이미지 ⓒ(재)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문화역서울 284

▲레코드284 - 문화를 재생하다(11월 25일~12월 31일)

주최/주관: 문화체육관광부/ (재)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문화역서울 284

장소: 온라인, 문화역서울284광장, 연남동 사운즈굿·한남동 챕터원 등 서울 시내 복합문화공간

관람료: 무료

디지털 스트리밍 시대에 부활한 LP 문화를 조명한다. 레코드 제작부터 유통·소비·문화 창작의 전 과정을 통해 레코드의 문화·예술적 가치를 조명한 전시다.

전시 '1002번째 밤의 이야기: 바라캇 오리엔탈 카펫 컬렉션' 포스터 모습이다. ⓒ바라캇 서울

▲1002번째 밤의 이야기: 바라캇 오리엔탈 카펫 컬렉션(11월 25일~2021년 2월 28일)

주최: 바라캇 서울

장소: 서울 종로구 바라캇 서울

관람료: 5000원(홈페이지 예약)

터키 헤레케 카펫, 이란의 페르시아 카펫 등 수 세기에 걸친 호화로운 오리엔탈 카펫의 조화로운 색채와 유려한 패턴을 선보이는 전시다.

'어해도, 물의 나라를 노닐다' 포스터다. ⓒ송암미술관

▲어해도, 물의 나라를 노닐다(6월 16일~2021년 1월 24일)

주최: 인천 송암미술관

장소: 인천 송암미술관 별관3층 기획전시실

관람료: 무료

송암미술관이 소장하고 있는 어해도를 전시한다. 어해도는 조선 후기 민화 중 물고기 그림이다. 

'다불유시: 뒷간, 화장실이 되다' 전시 포스터 ⓒ인천광역시립박물관

▲다불유시: 뒷간, 화장실이 되다(11월 24일~2021년 3월 1일)

주최: 인천광역시립박물관

장소: 인천광역시립박물관 2층 기획전시실

관람료: 무료

한중일의 화장실 변천사를 전시한다. 한중일 박물관 세 곳이 ‘동아시아 삼국의 의식주’를 주제로 연 교류전이다.

ⓒ국립청주박물관
전시 '말, 갑옷을 입다' 포스터 ⓒ국립청주박물관

▲말, 갑옷을 입다(12월 8일~2021년 2월 14일)

주최: 국립청주박물관

장소: 국립청주박물관 특별전시실

관람료: 무료(홈페이지 예약)

2009년 출토된 완전한 형태의 신라 시대 말 갑옷을 전시한다. 고구려 고분벽화 속 중장기병 모습도 선보인다. 

전시 '오색영롱' 포스터 이미지 ⓒ국립경주박물관

▲오색영롱(12월 8일~2021년 3월 1일)

주관: 국립경주박물관

장소: 국립경주박물관

관람료: 무료(홈페이지 예약)

철기부터 통일신라 시대의 국보 3점, 보물 8점이 포함된 유리제품 1만8000여 점을 전시한다.

전시 '노랫말-선율에 삶을 싣다' 포스터다. ⓒ국립한글박물관

▲노랫말-선율에 삶을 싣다(11월 10일~2021년 1월 10일)

주최: 국립한글박물관

장소: 부산박물관 기획전시실

관람료: 무료(홈페이지 예약)

1920년대부터 오늘날까지 대중가요 속 다양한 노랫말을 조명한 전시다. 노랫말의 발자취와 가사 속에 담긴 우리말, 글의 묘미를 소개한다.

'서봉총 재발굴의 성과: 영원불멸의 성찬' 전시 포스터 ⓒ국립중앙박물관

▲서봉총 재발굴의 성과: 영원불멸의 성찬(10월 19일~2021년 2월 28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2월 18일까지 휴관)

주최: 국립중앙박물관

장소: 국립중앙박물관 상설 1층 테마전시실

관람료: 무료(홈페이지 예약)

신라 왕족 무덤 중 하나인 경주 서봉총을 2016년~2017년까지 발굴한 성과를 담은 테마전이다.

전시 '한겨울 지나 봄 오듯 - 세한歲寒 평안平安' 포스터 이미지 ⓒ국립중앙박물관

▲한겨울 지나 봄 오듯 - 세한歲寒 평안平安(11월 24일~2021년 1월 31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2월 18일까지 휴관)

주최: 국립중앙박물관

장소: 국립중앙박물관 기획전시실

관람료: 5000원

추사 김정희의 '세한도'와 단원 김홍도의 '평안감사향연도'를 포함해 총 18점을 전시한다.

'빛의 과학, 문화재의 비밀을 밝히다' 포스터 ⓒ국립중앙박물관

▲빛의 과학, 문화재의 비밀을 밝히다(8월 25일~2021년 2월 14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2월 18일까지 휴관)

주최: 국립중앙박물관

장소: 국립중앙박물관 특별전시실

관람료: 1500원

문화재 속에 담긴 중요한 정보를 자연과학의 시선으로 깊이 있게 다룬 전시다. 국보 제78호 금동반가사유상 등 67점이 전시된다.

'언택트 어린이박물관' 전시 체험 포스터 ⓒ국립중앙박물관

▲언택트 어린이박물관(12월 1일~)

주최: 국립중앙박물관

장소: 언택트 어린이박물관 홈페이지 (https://www.museum.go.kr/site/child/content/no_contact)

관람료: 무료

국립중앙박물관이 온라인 게임 ‘마인크래프트’를 이용해 어린이박물관을 가상공간에 만들었다. 선사시대 움집 마을에서 나무를 구해 움집 짓기, 김정호의 조각난 대동여지도 완성하기 등 미션을 수행하며 우리나라 역사를 자연스럽게 접할 수 있는 전시다.

'기산 풍속화에서 민속을 찾다' 전시 포스터 이미지 ⓒ국립민속박물관

▲기산 풍속화에서 민속을 찾다(5월 20일~2021년 3월 1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2월 18일까지 휴관)

주최: 국립민속박물관

장소: 국립민속박물관 기획전시실 

관람료: 무료(홈페이지 예약)

조선 시대 풍속화가 ‘기산 김준근’의 작품과 그 속에 기록된 우리 민속의 흔적, 변화를 조명하는 전시다. 기산의 풍속화와 민속자료 340여 점이 전시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