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배다해, 남성 스토커 고소...“스토킹으로 고통받는 사람 없길”
배우 배다해, 남성 스토커 고소...“스토킹으로 고통받는 사람 없길”
  • 이세아 기자
  • 승인 2020.11.13 11:23
  • 수정 2020-11-14 0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해당 남성 입건해 수사중...혐의 일부 인정
배다해는 지난 11일 자신의 SNS에서 자신을 스토킹하고 악성 댓글을 남기는 등 괴롭힌 A씨에 대한 고소장 내용을 일부 공개했다. ⓒ온라인 캡처
배다해는 지난 11일 자신의 SNS에서 자신을 스토킹하고 악성 댓글을 남기는 등 괴롭힌 A씨에 대한 고소장 내용을 일부 공개했다. ⓒ온라인 캡처

“제가 죽어야 이 고통이 끝날까라는 생각에 절망했던 적도 많았습니다. 그러나 이제 담대하고 당당하게 대응하려고 합니다.” 뮤지컬 배우이자 가수인 배다해가 자신을 스토킹한 20대 남성을 고소했다고 밝혔다. 5000만원의 손해배상 청구 소송도 제기했다.

전북 익산경찰서는 모욕, 협박, 명예훼손 등 혐의로 A(28)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13일 밝혔다. 이 남성은 지난해 배다해의 공연장에 찾아와 집요하게 따라다니며 접촉을 시도하고, 숙소까지 알아내 찾아오고, 인터넷에 악성 댓글을 올린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의 추적으로 붙잡힌 A씨는 자신의 혐의를 일부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배다해는 지난 11일 자신의 SNS를 통해 A씨에 대한 고소장 내용을 일부 공개하면서 “이 상황을 만든 건 오로지 그 사람 잘못이지 내 잘못이 아니다. 다시는 나처럼 스토킹으로 고통받는 사람이 없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배다해는 2010년 그룹 ‘바닐라루시’로 데뷔했다. 그해 KBS 예능프로그램 ‘남자의 자격’에 출연했고, 최근 유관순 열사 서거 100주년 기념 연극 ‘9월의 노래’, 뮤지컬 ‘모차르트’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